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인맥은 100% 잘못인가?

아랫글에 억울한 사연이 있어 적어봅니다.

 

인맥은 잘못된 것인가? 란 질문을 하면 부정적이 답변이 대부분일 것이라 생각합니다.

 

하지만 인맥을 아주 잘못된 것만으로 치부할 수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박지성 선수도 히딩크 인맥으로 PSV에 입단할 수 있었던 것이고 처음 1년간은 많은 욕을 먹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인맥으로 간 것이니 잘못된 행위일까요?

 

댓글에도 썼으나 제가 관리자라면 당연히 아는 사람을 씁니다.

 

물론 아는 사람이란 단어가 내가 아는 친척, 아는 동생이란 뜻이 아니라 업무성향, 근무태도 등을 아는 사람을 말합니다.

 

전자라면 인사비리고 후자라면 허용되는 범위라고 생각합니다.

 

만약 내가 계약직으로 23개월간 버티며 그 기관의 인사권자에게 좋은 평가를 받았고 차후 정규직 채용 공고가 있다거나 정규직 전환 계획이 있을 때

기관 종사자와 친하다는 이유로 기회를 박탈당하면 그것 역시 불공정한 일입니다.

 

다만 이런 것은 있어요. 객관적인 데이터로 증명할 수 있는 부분을 비교했을때 면접자들이 나보다 뛰어난데도 면접관들이 나에게 면접점수를 높게 주거나 다른 사람들의 면접점수를 낮게 줘서 저를 뽑는 경우에

 

위에서 말한 정규직 채용 공고의 성격일 때는 문제가 된다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정규직 전환을 위한 채용 공고 일때는 이야기가 달라지죠.

 

이 때는 인맥 채용은 그사람이 그동안 일한 노력에 대한 정당한 평가와 대우라고 생각합니다.

 

제가 후배들에게 말할 때 그 기관에 채용되고 싶다면 그 기관에 자원봉사던 단기 계약직이던 들어가서 사람얼굴 익히고 열심히 해보라고 합니다.

 

그럼 기회가 있을때 채용은 모르더라도 기회가 주어질 것이라고.

 

인맥에 의한 내정자란 의미는 상황에 따라 공정과 불공정 사이를 오가는 단어가 아닐까 합니다.

 

낙하산의 경우도 어떤 낙하산은 월급루팡에 조직을 좀먹는 좀벌레 수준이지만 어떤 낙하산은 신의 한수가 되기도 합니다. 물론 전자가 많은 것이 사실이지만요.

 

이런 부분에 인맥이 적용되는 것을 칼로 딱 자르듯 불공정이다 공정이다 라고 현장에서는 말하기 어려운 부분도 있습니다. 

공유하기
작성자
익명
등록일
2021-10-21 10:57
조회수
1,193

댓글 12

익명

아는 사람이 일 잘하고 평판도 좋고 그렇게 때문에 채용한다 라는 것만 보면 문제가 없어 보이지만
우선 기관내부에서 이미 채용자를 확정하고는 외부로는 공개채용으로 공고해서 괜한 사람들 희망고문과 들러리 시키는 문제,
규정상 공개채용으로 하게 되어 있고 애초에 내정하지 말고 공정하게 심사를 통해 선발하라고 하는데
본인들의 불법을 내가 아는데 일 잘하는 사람이야 하며, 아는 사람 뽑아야 문제가 없잖아 라고 포장하는 것도 문제
본인들의 문제를 문제라고 인지하지 못하는 것도 문제인거죠

복지쪽 말고 외부에서 이렇게 진행되면 채용비리라고 터지죠



2021-10-22 09:55

익명

한마디 남겨 봅니다
1차 합격하고 2차 면접을 보고 불합격 통지를 받으면서 이미 내정된 사람이 있다는 느낌이 왜 들었을 까요..
면접관들은 저의 단점을 가지고 이 곳에서 일할수 있겠어요..하고 역으로 질문합니다.
당신의 자질 부족으로 떨어진 것입니다.
떨어뜨린 이유에 대해 당위성을 만들기 위해서 그런것이라 생각이 들었습니다.
이 일을 하기에는 다소 많은 나이이고 젊은 사람 지시를 받아서 일을 할수 있겠어요..
초봉 월급이 적어요..적은 월급을 받고 다닐수 있겠어요...
뭐 등등...
인맥이든지..내정자이든지...
그게 중요한게 아니고 일하려고 지원한 사람을 어이없는 질문으로 말문을 막히게 하더이다..
아니 그것도 모르고 지원했을까..
결론적으로 이 글을 보고 혹시 면접을 나가시는 분은 비록 인맥이 있고 내정자가 있더라도
그 외 사람들에게도 똑같은 질문, 수준있는 질문을 해주셨으면 하는 의미에서 글을 써 봅니다.
간절하게 일을 하고파서 지원했으나 이미 내정자가 있다면 기운 빠져요..
2021-10-22 03:47

익명

글쎄요? 스트레스 면접이라고 인권 문제 발생 수준의 질문이 아니라 자신의 장단점을 어떻게 극복하고 활용할지에 대한 질문을 하기도 합니다. 위 질문은 떨어트리기 위해 하는 질문이 아니고 사회복지계 쪽이 급여가 적다보니 정말 일을 할 사람인지 떠보기위해 하는 흔한 질문입니다. 저 같은 경우는 왜 우리가 당신을 뽑아야 하는지 말해 달라고 했습니다. 그래도 전 붙어서 10년이상 다니고 있어요. 본인이 면접에 준비되지 않은 것을 내정자가 있다고 생각하시는 것은 지나친 생각입니다.
2021-10-22 09:23

익명

면접 질문들을 들어 보면 수준 낮은 곳들이 많은 것도 사실입니다. (경험+주위 동료들 경험)
쓰니님은 다행히 괜찮은 기관에 괜찮은 면접관을 만나셨던거 같고요
2021-10-22 09:58

익명

채용자 입장에서 생각하면 위 글이 조금 더 공감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스펙이 좋아도 마인드가 좋지 않은 사람이 있는 반면 스펙은 부족해도 마인드가 좋고 배우고자 하면서 열심히 하는 사람도 있지요.
종이 쪼가리, 10여분의 면접 대화로 기관이 원하는 인재를 뽑기는 상당히 제한적입니다. 특히 경력직을 뽑을 경우
인맥이라는 단어보다는 사전정보(계약직 근무경험, 봉사경험, 지인추천)정도로 참고하는 수준은 문제가 없다고 생각합니다.
계약직 경험이 있다고 무조건 정규직으로 전환되는 것도 편견입니다. 계약직 선생님들끼리 경쟁을 할 때도 있고 계약직으로 일해보니 생각보다 좋지 않아서 다른 곳을 가는 분들도 많고, 계약직 근무시 업무능력을 인정 받지 않으면 오히려 어려울 수도 있습니다.
2021-10-21 17:34

익명

전임자가 스펙도 좋고, 일도 잘했지만 근태나 타 직원과 협업태도가 좋지 않은 경우 다음 면접때는 스펙보다는 면접태도나 자소서에 사람들과 잘 어울릴 수 있거나 무던한 사람으로 뽑을 가능성이 커지죠. 그 와중에 타 기관에서 아 이사람써봤는데 우리 TO가 없어서 못뽑아 줬는데 괜찮은 사람이야 라고 한마디만 들어도 솔직히 그 사람을 뽑고 싶어집니다. 공감가네요.
2021-10-22 09:41

익명

인맥을 활용해 채용하는 걸 불공정채용이라고 하는겁니다.
계약직으로 일하다가 정규직 전환을 위한 경우에는 이미 안면과 업무처리능력 등을 보았기 때문에 '서류전형' 정도의 혜택이 주어지는 것이지, '면접전형'에서까지 입사에 내정될 정도의 수준이라면 아무것도 모르고 지원했던 사람들이 보기에는 불공정한 채용이기 때문입니다.
정당한 방법으로 '면접전형'에서까지 모든 부분이 채용에 적합할 정도의 수준이라면 '내정자'라는 의심이 생길여지가 없지만,
함께 면접을 보았던 응시자가 '저 사람은 면접도 대충보는 것 같고, 질의응답이 나보다 못하다'고 느낄 정도라면 억울하지 않을까요?

박지성을 예시로 들으셨으나 적합하지 않은 사례입니다.
스포츠는 월등한 실력 또는 잠재력을 가진 사람을 스카우트하는 제도입니다.
사회복지시설에서는 스카우트 채용이 아닌 공개채용을 법적으로 의무화하고 있는 곳이죠.
공개채용이 의무화된 곳에서 비공개로 이미 계약직으로 근무하였다고 내정하였다면 엄연히 불법이라는 의미입니다.
2021-10-21 17:09

익명

충분히 말씀하시는 의미를 이해합니다.
그렇다면 면접전형에서 입사 내정될 정도의 수준의 판가름은 어떻게 알 수 있을까요?

저도 면접을 보고, 또 하러 가는 입장에서
면접을 볼 때, 계약직으로 근무하였거나 자원봉사자로 활동 한 사람에게도
'당신을 잘 알고 있는 만큼 이해도가 높아 유리 할 순 있다.' 라고 말을 하긴 합니다.
근데 실제 면접 시 보다 더 능력이 좋은 사람을 뽑은 경우도 있습니다.
(적은 경우이긴 합니다.)

계약직으로 일한 것은, 분명히 그 시간동안 해당 기관을 위해 일한 공적이 인정된다고 생각해요.
그렇다면, 내가 면접을 보러가는 기관에게 나를 보여주기 위해 어떤 노력을 하셨나요?
자원봉사자 혹은 계약직으로 일한 사람과 시간의 차이가 있는데 말이죠.

그래서 짧은 시간동안 면접을 통해서 확인 할 수 없으니
기존의 이미지를 가지고 있는 사람을 채용 할 확률이 높을 수 밖에 없습니다.

그걸 불공정채용이라고 한다면,
글쎄요.
2021-10-21 17:58

익명

법에 지속되는 업무를 2년이상 수행하는 일은 정규직으로 전환해야 한다고 되어 있습니다. 내부적으로 업무능력이나 업무적응 부족, 타 직원들과 갈등이 있을 경우 채용이 안될수도 있습니다. 비정규직들은 이 것을 감안하고 될지도 안될지도 모르는 정규직 자리보고 도전해서 2년동안 노력하는 겁니다. 이게 불법이라니요? 그리고 반대입니다. 서류전형에서 혜택을 주면 그것이 불법입니다. 기본 서류전형에서 붙어야 면접을 볼 수 있는 것인데 서류전형에서 혜택을 줄 수 없습니다. 오히려 면접이 주관적 판단이 들어가기 때문에 그 기관에서 일을 했던 사람이 유리한 것입니다. 이것이 불법이라 여기시면 정규직전환 지침을 살펴보시고 위법여부를 소송으로 다투셔야 합니다. 다만 면접에서 한 명에게만 눈에 띄는 유리한 질문이나 난도가 낮았다면 문제제기는 충분히 가능합니다. 비정규직 내정자 정도로 그렇게 질문하는 바보 면접관은 없습니다. 윗자리에서 찔러준 낙하산에게 그렇게 할지는 몰라도요.
2021-10-22 09:35

익명

인맥도 실력입니다. 인맥에 달려있는 공정함이라는 것이 100% 주어질 수 있는 곳이 과연 있을까요? 지나친 적용 또한 차별과 불공정일 수 있습니다. 현장의 상황을 무시하고 공정함을 논하는 것 자체가 문제일 수 있습니다. 다만 남용되어서는 안되겠지요. 공감합니다.
2021-10-21 13:27

익명

매우 공감되는 글입니다.
특히 마지막 부분의
"칼로 딱 자르듯 불공정이다 공정이다 라고 현장에서는 말하기 어려운 부분"
크게 공감합니다.
2021-10-21 11:55

익명

얼굴점수라고 하죠
당연히 채용에서 빼먹을수 없는거라고 생각합니다.
2021-10-21 11:14
익명게시판
번호제목등록일조회수
1800퇴근하고 싶어요,,404-14146
1799기분에 따라 업무가 좌지우지504-14169
1798회사에 맘 터놓고 대화하는 사람이 단 한 명도 없어요1404-13533
1797식대비 지출을 커피숍(커피까페)에서 해도 되나요?504-13151
1796이제 실습나가는데304-11150
179550+ 일자리 이러쿵604-05297
1794나이 좀 더들면 할까,,,해서104-04225
1793거주시설 3호봉입니다 604-04383
1792사원증 끈 목걸이 구입처304-04185
1791답답.. 스트레스... 503-30398
1790종합복지관 노인일자리 사업 담당 후 정규직 전환 가능할지?403-30387
1789명함제작 관련 질문자입니다. 혹시 신입직원 결재도장도 기관차원..1803-29399
1788신입직원에게 기관차원에서 명함제작해 주나요?1303-28396
1787재가복지는 다 이런걸까요503-27477
1786사례관리 질문 (만약에 아는 지인이 대상자라면)503-23377
1785실습 준비303-22242
1784육아휴직 쓸껀데...503-21372
1783광주광산구 사회복지사실습할 곳 찾고싶어요03-19173
1782사회복지계열도 이직 시 1년 단위만 경력으로 쳐주나요?703-18505
1781공고가 점점 안올라오네요ㅠㅠ103-18357
1780내일 새로운 도전을 하러 갑니다.1003-16445
1779첫 이직 몇년차쯤 하시나요?303-15646
1778산불 재난관련 재난지원금을 기관운영비로 지급해도 되나요?503-14239
1777사업계획서 작성103-13301
1776명함제작은 어떤 예산과목으로 회계처리 해야 합니까?503-08387
1775시설에서 신속항원검사키트 제공하나요?1003-08319
1774퇴사이유1703-01936
1773사회복지사 자격증에 도전402-28357
1772사회복지 하는 이유가 뭘까.1102-28648
1771취업이 급하지 않은 분들의 글1402-23789

  • 안경수리전문점 제이테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