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분류

종합 사회복지

[웰페어뉴스] 전진호논설위원_종사자 부담만 가득...사회복지기관 바자회, 이젠 개선해야 한다

출처(제공)웰페어뉴스

“바자회, 일일호프 시즌이 다가오면 일정액의 돈을 모아놔요. 다른 기관에서 일하는 친구네 바자회 티켓은 제가 사주고 그 친구들은 제 티켓을 사주고. 일종의 품앗이인거죠.”

10월 ‘행사의 계절’은 지나갔지만 직원들은 여전히 분주하다.

연말에 몰려있는 바자회나 일일호프 준비로 분주해지기 때문이다.

각 부서별로 후원물품을 챙겨야 하고, 어떤 기관에서는 직원들이 직접 음식을 만들어 판매하기도 한다. 떡볶이나 어묵처럼 현장에서 간단히 만들 수 있는 음식도 있지만 미리 재료를 준비해 만들어 놓고 조리해야 하는 음식들도 직원들의 몫이다. 이 때문에 몇날 며칠 새벽출근에 한밤중 퇴근도 마다할 수 없다.

근무시간에 하는 ‘공적 업무’다 보니 열외란 있을 수 없다. 고유업무 처리에 바쁘더라도 함께 해야 한다. 일종의 ‘실적’과 ‘능력평가’이기 때문이다.

물건 받으러 다니는 직원은 곤욕스럽다.

질 좋은 제품을 깔아(?)놔야 더 많은 손님이 몰리는 건 장사의 기본 중 기본. 하지만 그런 물건 받는 건 하늘의 별따기만큼이나 어렵다.

몇 년 동안 관계를 잘 맺어놓은 덕을 보는 해도 있지만, 이보다는 수요와 공급의 법칙이 틀어지는데서 오는 어려움이 더 크다. 한꺼번에 많은 기관들이 비슷한 시기에 후원행사를 하다 보니 물량이 딸릴 수밖에 없다.

처음엔 질을 생각하지만 막판에 몰리면 일단 많이 확보하는 게 장땡이다.

수요자는 질 좋은 상품을 찾지만 공급자는 실적이 우선이기 때문이다. 후원금 영수증으로 재고처리에 이바지 했으니, 지역 시장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했다는 위로만 남을 때가 많다.

...


(로그인 후 링크 확인가능합니다.)

 관련키워드

#바자회 #일일호프 #티켓할당 #사회복지사

17

추천하기

0

반대하기

첨부파일 다운로드

등록자잘달리자

등록일2017-09-04 09:34

조회수1,106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밴드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복지만듬이

| 2017-09-07 18:00

추천하기0반대하기0

공감됩니다!^^

sononr

| 2017-11-03 13:03

추천하기0반대하기0

아..핵공감이에요.... 타지에서 직장생활하니깐..어디 팔데두 없구..

goodwill

| 2017-09-18 19:00

추천하기1반대하기0

저도 이런 경험 많습니다 ㅠ.ㅠ

번호제목등록일추천조회수
1872기대수명(81.2세)-건강수명(70.7세), 한국인 죽기 전까지 10.5년 앓는다 12014.07.1406,497
1871아동복지예산 중앙환원 모색 공청회 열려2014.07.1704,626
18707월 1일부터 기초연금 제도 시행2014.08.0306,340
18692014년 8월 타이어 무상점검 서비스 안내 [한국타이어]2014.08.0708,505
18682015년부터 활동지원 신청자격 단계적 폐지2014.08.0806,691
1867주거급여 수급자 조사 거부하면 급여 지급 중단(종합)2014.08.0805,652
1866정규직만 교통·휴가비...금융·보험·병원 비정규직 차별 여전2014.08.0804,083
1865지자체별 처우조례 제정 운동 - 3/20 서울 제정으로 17개 광역지자체 ..2014.08.0909,265
1864안마원 편견, 규제에 피멍드는 시각장애인2014.08.1005,474
1863평생맞춤형 사회보장 안전망 확충!2014.08.1004,484
1862보건복지부 자정까지 진료하는 달빛 어린이병원 8곳 운영2014.08.1409,309
1861(경향신문) 장애인 폭행한 장애인거주시설 종사자 검찰 고발2014.08.1804,818
1860천안·아산 일부 장애인복지시설 운영 부실2014.08.1804,592
1859김한나 사회복지사·고은호 교사 제주교육지원청 선정 칭찬 주인공2014.08.1804,649
1858어린이집 방학 불가?...교사들 '한숨'2014.08.1805,241
1857사고 수년 뒤 스트레스 장애도 산재요양 대상2014.08.1805,544
1856우울증 삭이다 병 키우는 한국인12014.08.1807,046
1855자녀와 사는 서울 노인 47% 자녀가 독립못해 동거2014.08.2104,664
1854생활고 허덕이는 중증장애인 돌파구 없나2014.08.2203,557
1853이웃사랑 함께 하는 착한 가계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2014.08.2603,975
1852천만원이하 건강보험료 신용카드로 낼 수 있다2014.08.2605,774
1851장학금 지원 (LG 연암문화재단)2014.08.2704,185
1850출발! 한화 봉사단2014.08.2704,863
1849아버지_자녀 토요돌봄 프로그램 (홀트)32014.08.2804,526
1848식수와 위생(유니세프)2014.08.2805,317
1847긴급구호사업 (월드비전)2014.08.2804,968
1846애볼라 바이러스 피해 현황과 세이브더칠드런의 대응 2014.08.2907,164
1845나도 학교 가자.2014.08.2906,848
1844[사회체육운동] 인명구조자격과정 강습회 2014.08.2904,375
1843mom(맘)편한 힐링타임 참가자 모임 2014.08.2906,432
더나은복지세상 배너광고신청안내
더나은복지세상 홈페이지는 크롬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 홈페이지 후원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