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위로받고싶습니다.

직장생활이 힘들어요.

직장내에서 다른 동료들한테도 기댈수가 없을땐 어떻게 해야할까요 

공유하기
작성자
익명
등록일
2019-01-11 11:01
조회수
230

댓글 12

익명

사회복지 선배들이 쓴책을 한번 읽어보세요.
2020-05-12 19:57

익명

선생님, 이곳에 마음껏 남겨주세요. 저희에게 기대주세요.
2019-01-16 11:26

익명

늦은오후에 출석합니다^6^
2019-01-14 15:24

익명

말을 하면 직장 안에서 어떻게든 돌더라구요.
너무 다 말하는건 좋지 못하지만, 업무적으로 쌓인 부분은 조금씩이라도 표현을 해야합니다.
안하면 괜찮은줄 알아요.
2019-01-14 14:18

익명

열람 권한이 없습니다.

익명

대화가 듣고 받아들이는 상황에 따라서 생각지도 못한 결과를 낳기도하지요~~ 친구에게나 익명게시판에 올려서 맘을 터놓으시는게 좋을거 같네요
2019-01-12 23:26  모바일에서 작성되었습니다.

익명

사실 친구가 제일 좋죠 아무래도 직장동료들도 은근히 선이라는게 있으니까요 ㅠㅠ..
2019-01-11 16:49

익명

기대하기 때문에 상처 받습니다. 직장동료는 일을 하기 위한 관계일뿐 그 이상의 관계를 바라면 상처 받아요.
2019-01-11 13:25

익명

기관장 빼고 딸랑 둘인데 저같은 경우는 서로 코드가 너무 안맞아요 ㅠㅠ 나이도 저보다 많은데... 뭐 그냥 필요한 상황에 대회만 해요 ㅎ
2019-01-11 13:19

익명

사실 전 직장내에서 속마음을 터놓거나 기대는건 아닌것같더라구요
주변 친구에게 터놓는게 제일 좋은것같아요
2019-01-11 12:25

익명

친구에게 털어놓으세요~ 직장에서 한명쯤은 나랑 이런저런 이야기 할 수 있는 분을 꼭 만드시구요~
힘들때 이야기 하며, 힘을 얻지요 "고백효과" 화이팅
2019-01-11 11:28

익명

직장생활이 평탄하지만은 않아서 많이 힘드시죠?ㅜ 친구에게 털어 놓던지 혼자 문화를 즐겨서 잊으면 되지 않을까요?
2019-01-11 11:28
익명게시판
번호제목등록일조회수
1059이번에 실습나가는데.. 도와주실 사복 선배님 계신가요?05-20161
1058자활센터..105-20158
10573년이라는 시간이 충분하905-20241
1056마음 털어놓기2105-19401
10551차 실습기관 고민이에요ㅠㅠ405-18329
1054곧 인턴 끝나요.305-17141
1053코로나가 빨리 종식 되기를...505-1594
1052지난번에 원장님이 무능하다고 한 사람입니다.405-15259
1051사회복지시설에서'자부담재원'은 어떻게 마련되는건가요???705-14302
1050직원이 주말에 개인적인 교통사고로 입원했어요.805-12333
1049내가 겪은 공무원들의 갑질805-12386
1048온라인 교육, 사이버 교육 등 공가 사용 관련 105-1188
1047할 일이 많으니 머리가 아프네요 105-1090
1046코로나는 도대체 언제 종식될까요 105-1070
1045후원 강요 진짜 짜증나요1205-09372
1044사업계획서 작성05-08117
1043이럴 때는 결의서를 어떻게 처리해야하는걸까요?205-07127
1042나이 많은 신입 직원............1005-07413
1041지원금 신청105-0677
1040프로포절 진짜 힘들고 어렵네요.705-05350
1039나이많은 신입과의관계 고민입니다.505-04353
1038이거 저만 소외감을 느끼는건걸까요?805-04464
103720대는 40대가 부담스럽나요?1505-02487
1036연장근로수당 계산 방법 문의드립니다604-29132
1035계약직 신입사회복지사 이직고민있습니다304-29314
1034빨리 취업하고 싶네요..404-28137
1033사회복지실습 기관 어디가 좋을까요?704-28283
1032겉도는 기분404-28216
1031취업난 속에서도 취업했는데 스트레스304-28316
1030원장님이 너무 무능해요1004-27313

  • 우한폐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간염병 전염에방용 살균소독제 방역용품 소독장비 기계 도매 소매 가격 납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