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위로받고싶습니다.

직장생활이 힘들어요.

직장내에서 다른 동료들한테도 기댈수가 없을땐 어떻게 해야할까요 

공유하기
작성자
익명
등록일
2019-01-11 11:01
조회수
132

댓글 11

익명

선생님, 이곳에 마음껏 남겨주세요. 저희에게 기대주세요.
2019-01-16 11:26

익명

늦은오후에 출석합니다^6^
2019-01-14 15:24

익명

말을 하면 직장 안에서 어떻게든 돌더라구요.
너무 다 말하는건 좋지 못하지만, 업무적으로 쌓인 부분은 조금씩이라도 표현을 해야합니다.
안하면 괜찮은줄 알아요.
2019-01-14 14:18

익명

열람 권한이 없습니다.

익명

대화가 듣고 받아들이는 상황에 따라서 생각지도 못한 결과를 낳기도하지요~~ 친구에게나 익명게시판에 올려서 맘을 터놓으시는게 좋을거 같네요
2019-01-12 23:26  모바일에서 작성되었습니다.

익명

사실 친구가 제일 좋죠 아무래도 직장동료들도 은근히 선이라는게 있으니까요 ㅠㅠ..
2019-01-11 16:49

익명

기대하기 때문에 상처 받습니다. 직장동료는 일을 하기 위한 관계일뿐 그 이상의 관계를 바라면 상처 받아요.
2019-01-11 13:25

익명

기관장 빼고 딸랑 둘인데 저같은 경우는 서로 코드가 너무 안맞아요 ㅠㅠ 나이도 저보다 많은데... 뭐 그냥 필요한 상황에 대회만 해요 ㅎ
2019-01-11 13:19

익명

사실 전 직장내에서 속마음을 터놓거나 기대는건 아닌것같더라구요
주변 친구에게 터놓는게 제일 좋은것같아요
2019-01-11 12:25

익명

친구에게 털어놓으세요~ 직장에서 한명쯤은 나랑 이런저런 이야기 할 수 있는 분을 꼭 만드시구요~
힘들때 이야기 하며, 힘을 얻지요 "고백효과" 화이팅
2019-01-11 11:28

익명

직장생활이 평탄하지만은 않아서 많이 힘드시죠?ㅜ 친구에게 털어 놓던지 혼자 문화를 즐겨서 잊으면 되지 않을까요?
2019-01-11 11:28
익명게시판
번호제목등록일조회수
공지익명게시판 이용안내 2203-015,339
656사회복지사가 어디까지 해야 할까요 새글101-1910
655이제 사회복지를 시작하는 사람입니다. 새글101-1911
654복지재단의 사유화 새글101-198
653사이버대학 강의와 자격증 부여에 대해 어찌 생각하시나요? 새글101-195
652이웃의 밥그릇을 훔쳐볼 때는 우리보다 부족한 것이 있지 않을까하.. 새글201-1818
651속상해요 새글401-1682
650이직을 하며 많은 것들을 반성하게 되네요 새글901-13224
649너무 어처구니가 없고 화가나요201-11233
648위로받고싶습니다.1101-11132
647사회복지 현장을 떠납니다...1401-10262
646사회복지 ... 너무 힘듭니다601-08224
645힘들어요401-0889
644지칩니다.101-07105
643근로계약서 좀 적었으면 좋겠어요..301-07158
642입사한지 얼마 안되서 기관의 문제점이 너무 많이 보입니다.. 심란..501-02268
641↓ 29살의 나이 글 답글... 댓글등록 오류때문에 댓글이 안써져서...^^212-31210
64029살의 나이 어디로 가야할지312-30216
639학사학위 전공심화과정112-2849
638경기도 정신건강복지센터에서 일하시는 분 계신가요?112-2765
637내정자가 있었어요1112-27387
636사회복지사의 역량이란 무얼까312-26150
635강제적인 사례관리512-26174
634노사협의회 운영 규정 신고 과태료 관련112-2455
633빨리 연말 지나갔으면 좋겠어요.112-2457
632업무가 어렵네요..ㅠ112-24148
631출근을 앞두고 걱정이 되네요.312-23154
630올해 사례관리 대상자에게 만족도조사를 해봤는데 결과가 실망스럽..412-21161
629힘드네요...112-2182
628기관 봉사활동 담당자 인데 .. 학생이 하지도 않은 활동을 봉사활동 ..812-20210

V-Bann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