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너무 제 스스로가 약한 것 같네요.

 

 ㅎ..ㅎ 약간 어린 애의 투정글이란 생각이 드네요. 분명 제 의지로 사회복지학과에 온 것도 맞으며, 다 제 선택으로 온 것인데 애초에 칭찬보다는 쓴 말을 자주 받고 살아서도 그렇고, 집안 환경부터가 별로 좋지 않아서 그런가 가족들에게도 별의 별 좋지 못한 압박도 들어오고 교수님에게도 욕 먹으면서 지내니까 지금까지 성적 유지하고 해왔던 것에 현타가 왔어요. 반복해서 듣다 보면 익숙해지기 마련인데 그건 그거대로 잘 안되고 나약하다는 걸 인지하고 나니까 무기력해져서 실습을 왔는데 너무 힘들어서 제가 잘 하고 있는 건지 모르겠습니다.

공유하기
작성자
익명
등록일
2018-06-28 20:34
조회수
64

댓글 1

익명

음.. 분명 위로를 해드리고 싶은데 어떻게 말해야 될지 모르겠지만.. 누구나 사람은 나약하고 자신의 의지를 탓하기 쉬운것 같아요.. 그래도 그렇다는 것을 알고 변화를 바라고 계시잖아요? 그것만으로도 한걸음 나아간다고 생각해보세요..^^ 처음부터 완벽한 사람은 없고 점점 좋아지는 거니깐요... 힘내세요~~
2018-07-02 10:14
익명게시판
번호제목등록일조회수
공지익명게시판 이용안내 25303-015,186
603이직을 생각중인데요~ 새글111-1330
602시설장의 막말과 업무 인수인계 새글911-11128
601퇴사가 고민됩니다 새글711-10174
600재가센터 새글11-0917
599사회복지공무원 새글311-0685
598사회복지사 1급 준비기간 새글311-0678
597취약독거노인 현황조사11-0514
596직장을 그만두려고 하는데..611-03124
595후원업무 고민 입니당211-0268
594사회복지사.. 과연 계속 해야될까요611-01173
593사례관리 전문성310-24123
592근무하면서 이직1210-19195
591사회복지개론10-1542
590사회복지사 투잡에 관해 질문드려요~310-11214
589사회복지재단 면접관련 문의드려요110-0993
588면접 관련 궁금한 내용이 있어요 ~ 310-05144
587님들 근무하시는 곳의 시설장님들은 직원들에게 반말을 하나요? 경..1210-04223
586사무실에 사람이 일할 사람이 별로 없어요510-04164
585사회복지사들을 위한 종교탄압법 국민청원에 동참해주세요.10-0480
584사회복지직 공무원 문의드려요.310-02134
583사회복지사 1급 공부 시작하셨나요~?909-30201
582사회복지한거 정말 너무 후회되네요..1909-27765
581직장을 그만둘 시기 고민입니다.2509-26363
580오늘 처우개선비가 들어올까요?209-21189
579공무원시험 질문드립니다.609-18155
578그래도 이렇게 살아있어, 느낄 수 있어 감사합니다. 309-1888
5775인가정 생활비가 얼마나 들죠?609-17176
57611109-1789
575힘드네요 .. 409-1796

V-Bann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