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사회복지사라는 직업에도 권태기가 있을까요?

사회복지사로 근무한지 이제 1년차입니다.

사회복지사 신입 때는 아무것도 몰라 힘들었고 

이제는 어느정도 알고 나니 뭐라고 해야할까요

재미가 없다고 해야 하나

매일 같은 일상이 반복되어서 그런것일까요

봄이라서 그런걸까요?

 

여러분들은 어떠세요?

공유하기
작성자
익명
등록일
2018-03-16 00:26
조회수
242

댓글 83

익명

박봉에 업무는 많고...
악으로 깡으로 버텨보지만 힘든건 어쩔 수 없더라구요...
저도 몇년전부터 심각한 소진상태가 와서 무기력해진 상태입니다.
너무 일에만 몰두하지 마시고 좋아하시는 취미생활을 하시면 좋을 듯 해요
2018-03-31 12:32

익명

누구나 찾아온다는 소진(Burnout).....
소진 방지하려고 역량강화교육 등 ....연수도 다니시고 하시면 좀 괜찮아지지만...
그래도 개인의 노력이 많이 필요하실거에요 ...파이팅!
2018-03-20 15:44

익명

보통, 3, 5, 7, 10년에 오기 마련인데~~~
반복되는 일상을 선생님께서 바꾸어 보시죠.
매일 반복되는 도시락 서비스 제공...
도시락 이용자들과 함께 식사를 만들어서 함께 먹는 것은 어떨가요?
2018-03-20 15:41

익명

번 아웃 있죠^^
극복하는 방법도 다양한 것 같아요.
업무적인 측면에서는 교육을 더 받는 것, 기관에서 주는 일 이외에 다른 것들을 새롭게 찾아서 일을 해보는게 도움이 되더라구요.
힘 내세요
지금 1년차시면 앞으로 최소 30년은 근무각 이시네요^^
2018-03-19 14:47

익명

모든 직업에는 번아웃이 잇는 것 같아요~
처음 배울 땐 신기하고 배우는것이 재미잇어서 열심히 하였는데 조금 시간이 지나면 항상 똑같은 업무에 지루함을 느끼기 마련인 것 같아요~^^ 조금만 힘 내시고 퇴근 후 여가생활을 한번 탐색해 보세용^^
2018-03-19 14:08

익명

다들 기운내요 ㅠㅠㅠ
이 분야가 참...
2018-03-18 02:59

익명

사회복지사뿐만이 아니라 모든 직업이 겪고 있는 현상이죠.
쉼과 적절히 병행하면서 자신의 마음을 다스리는 수 밖에는 없죠.
하지만 쉼 자체도 쉽지 않고 길게 쉬기도 눈치보이고 그러니 더 쉽게 번아웃되는 것 같아요.
저도 지금 또 고비가 와서 같이 힘내면서 이겨봐요.
2018-03-16 13:12

익명

"내가 왜 사회복지를 했을까?" 근본적인 생각을 자주합니다..ㅎ ㅎ
그래서 사회복지 안해야지 해 놓고선,, 어느 순간 보면 다시 현장에 와 있고..
선생님 뿐만 아니라 사회복지사로서 근무하는 모든 분들이 느끼시는 것중 하나의 과정(?)입니다.
가장 중요한건 그 순간을 잘 이겨내고 극복하는 방법을 본인만의 스타일로 만들어 가시는게 중요합니다.

이 순간을 버티지 못하면.. 말 그대로 번아웃이죠..
앞으로의 미래에 대한 계획과 지금을 환기시키실 수 있는 본인을 위한 시간을 가져보시는걸 추천합니다!!^^
잘 이겨내시길!
2018-03-16 10:24

익명

옛 선배들은 이런말을 했습니다.
1,3,5,7,9
1년마다 3년마다 퇴직/이직을 하고 싶다는 말이죠. 일종의 번아웃..

그런데 요즘은 이런말이 있습니다.
1,2,3,4,5,6,7....

하루 이틀 사흘 나흘.... 매일매일 퇴직/이직하고 싶어진다는 말이죠...

이상한게 아니에요~ 우리모두 힘냅시다!
2018-03-16 09:05
익명게시판
번호제목등록일조회수
552실습 관련 질문드립니다! 조언 부탁드립니다!508-26256
551열심히 하고 싶었는데 자꾸 그만두고 싶어지네요.1608-23548
550대체인력 계약직 근무 해보신분608-21362
549마음은 급한데 머리가 안따라와요..408-21129
548예전엔 몰랐던 말들이 실감되네요108-20246
547스마트폰 중독.508-19123
546힘드네요308-1877
545말복이 지난후 날이 풀린듯하네요 ~408-1764
544우울증때문에 아무것도못하고있어요908-16271
543내려놓음108-13111
542왜 자꾸 지치는지요...808-10207
541피곤508-1074
540은근히 왕따시키는 기분과 행동이 느껴지는거는 뭐죠?1108-08514
539거절할줄 몰라요 좋은해결책 있을까요?708-06233
538첫째아들 다니는 어린이집 선생이 애를 때리는거같은데 어떻게해야..308-02221
537아동만 보호하면 끝이냐?108-02156
536근무중 이직시707-31421
535내 업무 관련교육을 다른사람이 간다면?707-30188
534실습후 학점부여관해서 질문드려요07-2888
533실습의 끝이 보여요07-2465
532사업계획서 쓰는 노하우가 있으신가요??707-22239
531현장실습 1주일 남겨놨는데... 너무 힘드네요 ㅠㅠ607-22230
530얼마전 집가는 길에 가게에서 아이들이 소리지르며 우는 걸 들어 들..207-20270
529명언 한구절 올려드립니다.107-2061
528사회복지 현장 실습 문의 드립니다.207-20197
527사회복지사 진로문의07-2086
526사회복지사2급 건강가정사 중복과목107-19297
525사회복지사현장실습107-18151
524사회복지사 현장실습 어떤거하나요?107-161,110
523사회복지사현장실습2급질문107-16132

V-Bann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