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일하면 일할수록 환멸감이 듭니다

하루에 한번씩 그런 생각이 들어요. 내가 복지비리에 한수저 놓고 있진 않은가..

모든 프로그램이 정직하게 운영되고 회계가 투명한 복지관이나 센터가 정말 존재할까요? 현실적으로 불가능한건가요..?

첫직장이라 갈피를 못잡겠고 실망도 큽니다..

공유하기
작성자
익명
등록일
2019-05-16 13:49
조회수
209

댓글 4

익명

생각했을때 심하다, 이건 정말 아니다 싶으면 과감히 나오세요
머지않아 언젠간 똥 묻어요
직접적으로 만지지 않더라도 똥 옆에서 일하면 전염되잖아요
전 똥냄새 나면 다른 핑계대고 나옵니다
2019-05-20 14:23

익명

정직하고 투명한곳도 있습니다.
2019-05-20 13:39

익명

저도 처음에 많이 힘들었습니다. 떳떳하고 정직한 사회복지사가 되고 싶은데 기관에서 요구하는 것에는 부도덕한 것들도 있더라구요. 혼자 정직하게 하자니 힘이 없어서 한동안 많이 힘들었습니다. 지금은 타인이나 기관에 피해가 되지 않는 선에서만 융통성있게 하고 그 외에는 제 신념과 도덕성을 지켜서 합니다. 다른 선생님들께도 조언을 구해봤는데 어딜가나 그렇다고, 그 속에서 혼자 그렇게 살아남는 것은 힘드니 알아서 판단해야 한다고 하시더라구요.
2019-05-17 09:36

익명

누군가는 기관에서 하라는 대로 할텐데 글을 쓰신 선생님께서는 이렇게 고민하시는 것을 보니 이미 훌륭하신 분 같습니다. 결론적으로 제가 해드리고 싶은 말은 클라이언트를 비롯한 타인이나 기관에 피해가 가지 않는 정도에서는 기관의 요구를 들어주셔야 할 것 같다는 것입니다. 선생님의 앞길을 응원합니다.
2019-05-17 09:38
익명게시판
번호제목등록일조회수
공지익명게시판 이용안내 25503-015,558
722너무 너무 화가나요 새글305-23128
721새벽을 길게 보내다보면 울적합니다.. 새글105-2245
720잦은 이직은 얼마나 안좋은가요 새글205-21114
719기관과 법인의 운영비리를 고발하려고 합니다. 새글1505-20514
718프로그램 계획서를 어떻게 해야 할까요? 새글305-1982
717실습 어떻게 진행될까요105-1851
716ㅠㅠ 사회복지 공부힘드네요05-1837
715사회복지사의 단점은 무엇인가요?305-18121
714일하면 일할수록 환멸감이 듭니다 405-16209
713벌써 퇴근하고싶네요305-1676
712일 일 일105-1590
711알찬 대학 생활405-1293
710질문있습니다. -지출 오류시 305-02100
709근로자의 날 아쉽군요05-0196
708궁금합니다. 근로자의날 504-30169
707잠깨는 방법304-2952
706역시 사회복지의 꽃은 프로포절404-25217
705여러분들의 대학생활은 어땠나요?304-2586
704아직.... 여성의 유리천장(?)은 개선될 여지가 없어보이는군요 .. 704-25169
7032학년 실습을 앞두고 있는 학생입니다.504-2581
702장애인 보호작업장204-2477
701인생선배님들..조언듣고싶습니다 사회복지취업말고생산직갈까요..?1404-19346
700황당한전화1404-18435
699사회복지기관에 입사할려면 필요한것?1304-17194
698두렵네요..1604-17183
697이직 후 우울증걸리기 직전입니다...2004-14481
696'다들 너무 부럽습니다...'라고 글 쓴 사람입니다.3104-11480
695같이 실습하는 분이 실습일지를 보내달래요..1504-11355
694면접보고 왔어요..1104-10232

V-Bann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