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아직.... 여성의 유리천장(?)은 개선될 여지가 없어보이는군요 ..

얼마전 저희기관은 새로운 직원에 대하여 면접이 실시되었습니다.

 

그 면접 대상자는 제가 아는 지인도 있었고 다른 분들도 있었습니다.

 

제 지인이 떨어졋습니다.

 

물론 저는 제 지인이 붙으면 좋고 안좋으면 어쩔 수 없지~ 라는 주의 였기에 그냥 면접을 잘봤으면 하는 바램만 있었을뿐.

 

아무튼 떨어진 것에 대하여 합격자가 제 지인보다 더 나은 능력과 이력을 가지고 있으니 뽑혔겠지. 라는 생각으로 그냥 그렇구나~

 

했습니다. 근데 .. 아니었더군요. 단지. '결혼을 해서' '나중에 애기낳으러 간다하면 또 뽑을거냐' 라는 말이 있었답니다.

 

하... 결혼한사람이 죕니까..? 결혼하면 다 애낳고 다른데 가버리나요..? 그럼 여자 사회복지사는 결혼 한 순간 경력단절녀 예약인가요

 

아님 저희 와이프처럼 애 셋 낳고 더이상 아이때문에 그만둘 이유가 없어져야 취직이 되는걸까요

 

답답하네요. 단지 결혼해서, 앞으로 애를 낳을 사람이기 때문에 라는 이유로 능력있는 사람의 취업이 제한된다는 사실.

 

 

또한. 면접때는 결혼얘기 없었다가 합격하니 왜 이제서야 결혼하냐는 그런말들.

 

우리사회는 아직도 멀었네요 ^^

 

공유하기
작성자
익명
등록일
2019-04-25 16:58
조회수
201

댓글 8

익명

출석이요
2019-05-30 10:38

익명

성차별, 젠더 갈등이 아니라 우리사회의 만연한 학연, 인맥, 채용비리 문제네요, 문준용 귀걸이 이력서 사진만 보더라도 일반인이 정장미착용하고 귀걸이 착용한 증명사진은 서류불합격입니다! 대학교에서 증명사진 찍는 법 등 취업특강이 있는데 문준용 공기업 합격은 이해할 수 없죠. 보수, 진보의 문제가 아니라 특권층의 세습이 문제겠죠?
2019-05-25 12:29

익명

사회 속 모든 인간다운 삶을 위해 사회복지가 일하고 있지만..정작..
현장의 사회복지사들의 처우나 근무 환경은 많이 열악하다고 생각합니다.
수평적 조직구조가 대학에서는 좋다고 배웠지만 현장은 수직적구조...
타인의 인권과 권리를 위해 일하지만 정작 복지사들의 인권과 권리는 무시되죠

더 웃긴건 기관의 장이나 중간 관리자들의 마인드 입니다.
사회에서는 또는 일반회사는 다 그러는는 건데 머가 문제냐?라는 식을 너무도 많이 봅니다.
면접, 출산휴가 뿐만 아니라 많은 부분에서 개선이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이렇게 인식이나 제도의 변화가 필요한 곳이 어쩌다 한두 곳이 아니라는게 참 안타까운 현실이죠...
오히려 일반 대기업의 사문화변화가 일반 사회복지보다 수평적이고 인격적인 것들이 많더군요
아이러니입니다. 사회복지 기관의 수평적 조직모델이 일반 기업에서 보이고...
복지기관은 옛 일반기업의 수직적 조직문화를 고수하니깐요...

더 안타까운 것은 대부분의 기관장들은 이러한 흐름을 모른다는 것과
자기는 아니라고 생각한다는 것이죠....
2019-04-27 09:35

익명

동의합니다...
솔직히 와닿으면 정말 속상하고 답이 막막하고, 나만의 소리로 사라져서 속상하죠
2019-04-26 00:59

익명

네 우리 사회 정말.. 아직까지 답이없죠.. 페미니즘이 그 해결책이 되었으면 좋겠네요..
2019-04-25 17:26

익명

사회가 답이 없다는건 동의하지만 페미니즘이 해결책이 될 수는 없습니다..
2019-04-26 09:17

익명

페미니즘의 반댓말은 성차별주의입니다
2019-05-07 20:57

익명

페미니즘의 본 뜻이 성차별주의죠. 성평등이 페미니즘의 반대입니다.
대표적으로 볼까요? 페미니즘에서 주장하는 임금차별.
여성이 남성보다 70인가 80프로인가를 덜받는다는 그런 허무맹랑한 소리.
사회복지를 하는 사람이라면 얼마나 헛소리인가 알 수 있습니다.(남자라서 더받는 가이드라인 본적있으십니까?)
맹점이 너무나도 많지만 이거하나만으로도 충분히 증명됩니다.
2019-05-08 08:48
익명게시판
번호제목등록일조회수
공지익명게시판 이용안내 25303-015,582
745온라인 수강생 취직? 새글116:4216
744상사분이 어려워요 새글1106-24180
743이직고민... 새글206-2465
742동굴인가 터널인가 새글906-21110
741편입과 대학원의 고민 새글206-2083
740사회복지계의 학연과 지연이 정말 중요 한가요? 새글806-18185
739휴무일에 투잡 관련 질문입니다!! 새글606-18128
738비가 많이와서 행사 망했어요 새글406-18120
737사수가 없는데 어떡하죠?1406-17342
736저희 어머니가 50대 후반이신데 어느 기관에 취업을 해야 할까요..506-14232
735`사회복지`라는 이름과 반비례하게 종사자들은 왜 이리 힘들까.. 비..206-13191
734실습 ㅠ 시간이 늘어나서 힘드네요906-13170
7331년이 되었습니다.406-13116
732종합복지관을 비롯 여러 복지관에서 면접이 계속 떨어져요..1206-13291
731계속 사회복지를 해야하는가...에 대한 고민이 많네요 .. 706-08271
730장애인관점중 기능주의관점에대해서106-0746
729기상천외한 갑질1206-06391
728빨리취업하고싶습니다.406-05114
727시설 평가 준비406-04123
726장애인 학대 신고 후폭풍806-04196
725취업했습니당1205-30270
724사수가 없어서 조언을 구할 곳이 없습니다.305-29147
723남자이용자에게 폭언과 폭행을 당했는데 아무런 조치가 없어요1105-29240
722초심을 잃어버린 것 같습니다.505-28162
721너무 너무 화가나요 405-23234
720새벽을 길게 보내다보면 울적합니다..105-2287
719잦은 이직은 얼마나 안좋은가요405-21217
718기관과 법인의 운영비리를 고발하려고 합니다. 1505-20621
717프로그램 계획서를 어떻게 해야 할까요?305-19155

V-Bann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