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표지_사랑으로 말하는 관계의 기술 

잘하고 싶다, 사랑 : 쉽게 깨지지 않는 관계를 위한 사랑의 습관

 

"사랑"에 정답이 있을까? 사랑하기도 어렵고 그 사랑을 지켜 내기도 어렵다고들 한다. 그런데 소개하는 <잘하고 싶다, 사랑>을 보면 그다지 어려운 일도 아니라고 생각된다. 누군가를 사랑하게 된다는 것 자체가 관계 맺기라는 점을 들어 그 사람의 이야기에 귀를 기울여 주고 따뜻한 눈길을 나누며 배려하고 위로하다 보면 저절로 가장 소중한 존재가 된다는 이야기를 하고 있다. 저자인 리처드와 크리스틴은 사이좋은 부부다. 아니 사이좋다는 말로는 뭔가 미진한 느낌이 있는 그런 관계다. 이 부부의 삶과 그들이 맺고 있는 주변의 지인의 이야기들을 통해 진정 사랑에 대한 가치를 생각하게 된다.

 

 

<잘하고 싶다, 사랑>은 어렵게만 느껴지는 사랑에 대해 이런저런 학습을 말하는 게 아니라 "사랑"을 느낄 수 있도록 관계 맺는 기술에 대해 소개한다. 연인이나 부부 혹은 지인들과의 애정 어린 관계 맺기 말이다. 아주 사소한 문제들로 싸우고 헤어짐을 너무 쉽게 생각하는 청춘들이나 서로에게 상처만 주는 위기의 부부들이 넘쳐나고 학교에서 친구들과의 불완전한 관계, 직장에서 동료와의 관계, 이웃, 부모, 형제 등등 모든 관계에 대한 이야기들이 담겨있지 않나 생각된다. 사실 읽다 보면 너무 이상에 가깝다는 생각이 들긴 하지만 어쨌거나 쉽게 이해되고 한 번쯤 고개를 주억거리며 "나도 한번 써먹어 봐야지!"를 중얼거리게 되는 책이다.

 

이 책은 왜 사랑이 어려운지 그리고 그런 난관을 어떻게 극복해 나가야 하는지를 간단한 사례를 통해 짧게 풀어 내고 있다. 사소한 것에 목숨 걸지 않고 서로의 틀림이 아니라 다름을 인정하며 서로 배려하고 사랑하는 방법에 대한 이야기들이다. 사랑은 사소한 문제일수록 "그러려니"하고 무심코 넘어갈 문제가 아니라 상대방을 이해하고 생각해야 한다고 충고한다. 잘 몰라서 혹은 알면서 무심해서 사랑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연인 혹은 위기의 부부가 있다면 이 책은 어렵지 않게 자신의 상황을 돌아보고 어떻게 하면 도움이 될지 생각해 보게 해줄 수 있다.

 

"행복한 커플을 보면 어김없이 둘 다 자신의 단점을 가볍게 다룰 줄 안다. 자신의 불완전한 면이 드러나도 자신감을 잃지 않을 만큼 균형 잡힌 시각을 갖고 있는 것이다."-p26 <나의 단점을 개그 소재로 삼는 법을 터득하자>

 

"평생 함께할 관계에 자양분을 공급하는 것은 상대방에 대한 친절과 배려다. 그렇기에 우리는 매일 더욱 연습하고 실천해야 한다."-p49 <모르는 사람을 대하듯 친절하게>

 

"사랑하는 사람의 이야기를 편집하거나 교정하는 것은 물론 거기에 살을 붙이는 것은 조심하는 게 좋다."-p175 <모든 이야기의 주인공이 되려고 하지 말자>

 

특히 이 부분은 읽으면서 좀 뜨끔했다. 나 역시 은연중에 아내와의 대화에 종종 이런 모습을 보이기 때문이다. 아내의 말은 틀리고 내 말이 맞는다는 듯 아내의 말을 교정하려는 태도를 종종 보인다. 그래놓고 무심히 넘겨버렸는데 이제부터라고 좀 신중해져야겠다.

 

"그저 자신이 하는 일보다는 자신이 하지 않는 일에 대해 생각하고 감사하는 시간을 늘리자는 말이다. 만일 내가 하지 않아도 되는 일을 하나라도 찾는다면, 그게 아무리 사소한 일이라고 해도 작게나마 감사하는 마음이 생길 것이다."-p299 <내가 해준 것만 기억하는 사람>

 관련키워드
#잘하고싶다사랑, #리처드칼슨, #크리스틴칼슨, #예담, #에세이, #두목, #블로거의오늘의책
공유하기
 이 저작물은 저작권 보호법에 의해 보호 받습니다.
저작물 이용 주의사항
작성자

두○○

등록일
2016-05-03 08:53
조회수
438
독서감상문(리뷰)
번호제목등록자등록일조회
65공중그네를 읽고씨앗1달리는봉구07-123
64독후감~씨앗1달리는봉구07-121
63오늘내가살아갈이유를 읽고씨앗2hujeong07-107
62꿈꾸는 다락방을 읽고씨앗2hujeong07-106
61언어의 온도 책을 추천합니다.씨앗1Xlaortm06-1535
60지중해...1970씨앗1스카라무슈06-1513
59나는 그림으로 생각한다 추천합니다.씨앗1cloverij06-0524
58아이들 책을 함께 읽어 보아요씨앗1날마다좋은날05-1113
57이상한 정상가족? 과연 우리 사회의 정상의 범주는?8기관일반원네스지역아동센터05-0165
56나는 왜 너가 아니고 나인가, 를 읽고1씨앗1복지원01-1593
55부작위에 의한 폭력... 현장에서 클라이언트가 보이는 분노감의 정..2새싹4조르바10-25209
54진로를 고민하고 있다면 한 번 쯤 읽어볼 책5새싹4조르바10-24228
53해리포터를 사회복지면에서 바라보기5씨앗1소이라떼10-12226
52조용한 위로를 받고 싶으시다면..7씨앗5kimyy09-15183
51청년들에 대한 생각5씨앗1용복지사06-25818
50담론16씨앗1망쿠06-07375
49신앙생활에 도움이 되는 책36씨앗1soundtree05-16512
48대중문화로 알아보는사회복지이야기2씨앗11oo04-01473
47인간의 "죄"에 대한 정의26씨앗1더덕덕더03-13334
46엄마와 딸 뿐만이 아닌 모든 관계에 대한 이야기3씨앗5두목07-01901
45'밖'이 아닌 '안'에서 아이들의 경이감을 키우는 방법에 대한 이야기1씨앗5두목06-20473
44청소년에게 정의란 무엇인지 생각해 보게 해주는 책5씨앗5두목06-10804
43부성애에 관한 심도있는 관점을 보여주는 책5씨앗5두목06-03673
42부모와 아이 사이의 우주만큼 미묘한 이야기를 쉽게 알려주는 책.1씨앗5두목06-02468
41조직문화에서 독보적인 존재가 된다는거에 대한 의미를 새겨 볼 수 ..4씨앗5두목05-25535
40부모와 자녀들의 공감대를 넓힐 수 있는 계기를 주는 책5씨앗5두목05-24503
39긍정적인 측면에서 바라 본 고령화 문제2씨앗5두목05-23783
38소통이 왜 중요한지 생각해 보게 되는 책9씨앗5두목05-20710
37어느 하나에 편중되지 않고 진지하게 인생을 바라보는 관심에 대한 ..4씨앗5두목05-19471
36중년, 지친 나를 돌아보는 시간3씨앗5두목05-18545

V-Bann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