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그치지 않는 비는 없다

그치지 않는 비는 없다

 

두 친구가 길을 가는데.

갑자기 하늘이 어두워 지더니

비가 마구 쏟아졌습니다.

 

할 수 없이 인근 처마 밑에서

비를 피하고 있는데 시간이 꽤

지나도록 비가 그치지 않았습니다.

 

한 친구가 중얼 거렸습니다.

대체 이 비가 언제 그치기는 하는걸까?

그러자 다른 친구가 빙그레 웃었습니다.

 

자네 그치지 않는 비를 본 적이 있는가?

 

지금 온통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온 나라가 세상 천지가 시끄럽습니다.

그러나....

 

영원할 것 같은 시련도 시간이

지나면 결말이 나듯이 그치지 않는

비는 없다는 말처럼 말입니다.

 

우리는 살아가면서 수많은 상처를

받으며 자라나는 꽃과 같습니다.

 

비 바람을 맞지 않고

자라나는 나무는 없습니다.

우리의 살아가는 길에 수많은

비와 바람이 다가옵니다.

 

때로는 비바람에 가지가 꺾어지듯이

아파할 때도 있습니다. 아픔으로 인해 나무는 더 단단해짐을 압니다.

 

오늘 하루도 화이팅 하십시오...^^

 

공유하기
작성자

모○○

등록일
2020-04-03 08:58
조회수
48

댓글 1

좋은생각정

좋은 글 감사합니다~ 화이팅~
2020-04-03 09:21
자유게시판
번호제목등록자등록일추천조회수
공지자유게시판에 올라오는 질문을 보며 혼자 드는 생각 189가지3맴매01-041344,213
공지게시판에 자주 등장하는 질문들 위주 정리. 175가지1a.k.a아재09-131505,208
7866늦은 공부 새글1씨앗1mlovech05-29021
7865굿윌스토어 급여는? 새글씨앗2비열한선수05-29128
7864일 시작한지 일주일 새글2씨앗1살랑05-29151
7863담배의 추억 새글씨앗1반딧불장애인야학05-29016
7862날마다 이상한 것을 보는 사람은? 새글1씨앗1킹카05-29063
7861사회복지사에 대해서.. 새글씨앗1킹카05-29132
7860휴관으로 급여 삭감... 정작 이 법안 만든 사람들은? 새글2입새2조르바05-29491
7859또 휴관이네요..점점 의욕을 잃어갑니다.. 새글6씨앗4wellb05-29095
7858코로나와 집합보수교육 새글2씨앗4우리끼리05-29042
7857안녕하세요 ㅎㅎ ㅎㅎ 새글1씨앗1vudrkd019105-2909
7856해바라기같은 친구... 새글1기관일반부산가온누리05-29029
7855작은 일에도 감사하라 새글3씨앗1돈기법05-28024
7854사회복지 새글3씨앗1돈기법05-28036
7853일상으로 돌아가고 싶습니다. 새글6씨앗1강화순이05-28285
7852여름의 시작 새글6씨앗5sebin05-28143
7851나이 들면... 새글4기관일반부산가온누리05-28163
7850왕이 넘어지면? 새글4씨앗1임리ㅡ05-28148
7849자세히 보아야 예쁘다 새글3씨앗1임리ㅡ05-28245
7848여러분을 칭찬합니다 새글4씨앗1임리ㅡ05-28021
7847과제의 늪에 빠져버렸어요......하하하 새글4씨앗1크레센시아05-28237
7846안녕하세요 여러분 코로나 조심하세요!! 새글1씨앗1ceris012705-2706
7845안녕하세요! 이런 좋은 사이트가 있었네요 새글4씨앗1삐약이들아당당하게살자05-27062
7844안녕하세요 새글1씨앗1vudrkd019105-27010
7843코로나 조심들하세요 새글1씨앗2김정두05-27011
78422020 강북CIL 웹진 5월호입니다 새글1새싹3강북장애인자립생활센05-27222
7841보고 싶어요. 새글2씨앗1강화순이05-27133
7840코로나야 가라 새글4씨앗1강화순이05-27130
7839드디어 프로그램 시작! 새글9새싹1프리덤05-27286

  • 우한폐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간염병 전염에방용 살균소독제 방역용품 소독장비 기계 도매 소매 가격 납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