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나이트 출근

요양병원 나이트킵으로 근무해오다 NP과 나이트킵으로 옮긴지 7개월

간호대 입학해서 이직을 하게 되었는데

정말로 NP과 나이트는 별로 할일이 없는 것 같습니다.

차팅 얼른 해 놓으면 남는게 시간이라 공부하기 너무 좋네요.

요양병원 있을 때는 쉬는 시간 빼고 긴장의 연속이고

중환자실이다보니 하늘로 가시는 분들도 일주일에 서너분씩 계셔서

마음이 착찹하기도 하고 죽음에 대해 무감각해져 자괴감이 들었습니다.

NP과 특히 알콜병원은 기타 정신질환자들과 달리

술만 안마시면 일반인들과 별반 다를게 없어 소통도 되고 좋았습니다.

진작에 NP과로 왔었으면 작년 간호학과도 안그만둬도 됐을 텐데...

나이트 출근해서 일하고 아침에 퇴근해서 학교로 간다는 것은

지금 생각해보면 정말 힘든 여정였습니다.

졸다가 사고날 뻔도 했었고, 수업중 졸음이 몰려와 졸기도 했고

나이들어 그런가 왕복 4시간의 통학거리는 체력에 한계가 왔었지요.

그래서 요양병원에서 NP과로 이직을 하게 되었고

반수를 하면서 다시 수시를 치러서 좀 가까운 학교로 다시 들어갔습니다.

참고 다녀볼까도 했는데 요양병원 나이트는 응급상황이 되면

쉬지도 못하고 올나이트하고 학교로 갈 땍 자주 있어

공부도 좋지만 이러다 쓰러질 수도 있겠다싶어 반수를 결심했습니다.

내 나이 어느새 56살, 남들 다 정년을 준비하고 노후를 걱정할 나이에

다시 출발을 하고 있으니 아내도 기막혀 하고

주위에서도 졸업하면 50대 후반인데 뭘하려는 거냐며 걱정합니다.

솔직히 간호조무사로 근무하는 현재에서 간호사 된 후의 급여차이는

그리 많은 것도 아니지만 지시에 의한 수동적인 근무가 아닌

의료인으로서 능동적으로 환자를 케어해주고 싶어서 공부를 시작했지요.

나이트킵을 하면서 공부를 한다는 것은 사실 힘듭니다.

그래도 그렇게 하면서 공부하는 분들이 제 주변에도 여러분 계시고

나이트킵하며 간호대 4년동안 줄곧 4.5점 받으며 장학금 받아 졸업한 분도 계시지요.

그런분들을 볼 때면 자극도 되고 장학생까지는 아니더라도 나도 할 수 있다는

자신감과 의욕이 넘치는 것도 없잖아 있습니다.

작년 1학기도 정말 힘들고 적응도 잘 안되었습니다.

너무 힘들어하니까 교수님들도 휴학을 해보라고 권할정도였지요.

교수님들과 같은반 학우들의 응원과 격려에도 자퇴를 결심했었습니다.

좀더 가까운 곳으로 합격하고 좀더 수월한 근무조건으로 이직하고

정말 이번만큼은 물러서지 않으려고 철저하게 나름 준비했습니다.

이제 나이 핑게, 거리 핑게, 근무 핑게 안대고 열심히 하렵니다.

입학식도 취소되고 개강일도 연기되어 좀더 마음을 가다듬고 시작하려고요.

여러분들도 이번에 1급 안되신 분들 내년엔 꼭 합격하시고요.

취업준비하시는 분들 꼭 취업되시고요.

좋은 기 서로 나누며 응원해요.^^

 

공유하기
작성자

파○○

등록일
2020-02-16 01:39
조회수
108

댓글 2

꾸움나무

힘내십시오. !!
2020-02-19 12:50

아랑랑

응원함니다. 분명 내가 노력한 만큼 보다 더 크게 보상이 올것입니다
2020-02-16 13:17
자유게시판
번호제목등록자등록일추천조회수
7820대학교1씨앗1난나문05-26073
7819의료사회복지사에 대한 질문 1씨앗1난나문05-260155
7818누군가 먼저 손 내밀어 주길 바라며 1입새1jupiter05-26062
7817손을 이끄는 사람...3기관일반부산가온누리05-26276
7816신입생인데 과제 하는게 어렵네요.5씨앗1여름아05-250166
7815장애인재활상담사1씨앗2에녹032005-251202
7814상담 발표 준비3씨앗1뽱미년05-252100
7813비영리부문 공익활동지원사업 작성중..초보자 질문2씨앗4공감도05-25095
7812신입생인데 너무 힘들어요3씨앗1정도건05-250177
7811프개평 과제하는데 정말 어렵네용 ㅠㅠ7씨앗1준혜05-240163
7810월요일이 다가오네요씨앗1뛰어다니자05-24059
7809서울쪽 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근무하시는 분 있으신가요2씨앗1Nex05-241251
7808사례관리 좀 막막하네요7씨앗1신입사05-240263
7807프로포절 작성이 너무 어렵네요씨앗1얄라링05-241110
7806사회복지사 공부 어렵네요1씨앗1kyuna05-232126
7805사회복지사 열심히 합시다.씨앗1트로츠키05-230102
7804주말에 공부하는 나..2씨앗1호도르05-232156
7803장애인복지관 인권교육2씨앗2나무잉잉05-222152
7802사회복지사 준비하려고하는데 공황장애 극복 경험이 장점이 될까요..6씨앗1사복가즈아05-220234
7801휴관 중에 어떻게들 지내시는지 궁금하네요7씨앗1날아보자05-220203
7800어느 복지사님의 글을 공유합니다. ^.^3씨앗1희망나눔터전05-222196
7799힘들거든 우리 쉬어서 가자...7기관일반부산가온누리05-221163
7798 현사회복지사님들께 질문드려요!:)1씨앗1suwoni05-210223
7797장애인복지관에 실습을 가면 어떤것을 배우나요?1씨앗1짐히05-211194
7796지역아동센터 공모사업 신청 건과 관련하여2씨앗2기구깅05-210135
7795지역사회서비스 등록이 많이 까다롭네요2씨앗3모두모아발달체육05-210103
7794슬슬 휴관이 해제되려고 하네요.13입새5잉여잉여05-211251
7793방문요양을 시작하려고 합니다. 설치 장소 궁금한 것이 있어서 이곳..씨앗1김현준(원주)05-210101
7792욕구 사정 기록지 쓰실때 수급자 개별욕구는 어떻게 작성하시나요?씨앗1syairin05-210123
7791사회복지는 그냥 좋은 일이 아니라 전문가의 일10입새2조르바05-2111329

  • 우한폐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간염병 전염에방용 살균소독제 방역용품 소독장비 기계 도매 소매 가격 납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