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부채로 인한 전반적인 생활에 어려움이 생긴 대상자들에 대한 여러분들의 생각은 어떠신지요?

안녕하세요, 근무를 하며 고민되는 문제가 있어 여러분들의 의견을 좀 듣고 싶어 글을 올리게 되었습니다.

 

저희 기관에서는 생활비 및 긴급지원을 통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금액적으로는 그리 크진 않지만 연간 예산으로 치면 결코 적지 않은 금액이 나가고는 있습니다.

 

해서 지금도 많은 기관에서 생활비 및 긴급지원을 의뢰하시는데요.

 

개인적으로는 참 어려운 부분이 있어 무거운 마음으로 글을 올립니다.

 

최근 의뢰된 대상자분들의 경우 많은 확률로 부채로 인한 생활이 어려운 분들이 계십니다.

 

부채가 있어 생활비 부족이라던지, 공과금 채납 등등 말이죠. 수급자, 차상위, 그리고 일반 대상자분들까지도 이러한 상황에는 똑같이 노출이 되어 있는 것으로

 

보이는데요. 여기서 본인의 과실에 의한 부채라면 어렵게 생각하지 않을 수 있지만, 문제는 타인의 과실로 인한 부채.

 

명의 도용으로 부채만 남기고 도망간 사람들.. 그리고 남겨져버린 사람들에 대한 지원을 어떻게 해야될지가 참으로 어렵네요.

 

어려운 상황은 맞지만, 생활비 및 긴급지원을 하게 되면 부채를 갚게되는 곳에 쓰일텐데, 저는 그 부채를 갚는 것도 대상자들의 삶이 개선될 여지가 있는

 

부분이라고 생각을 합니다. 하지만 다른 시각에서는 부채를 갚기 위해 지원을 해줄 수는 없다는 생각을 갖고 계신분들도 계셔서 의견 충돌이 될때가

 

너무 많습니다. 바라보는 시각의 차이라고 생각을 하는데요, 부채로 인해 연쇄적으로 발생하는 어려움을 우리 기관에서 조금이나마 도와줌으로 해결의 발

 

판이 될 수 있음 참으로 좋겠지만, 윗분들의 생각은 저와는 전혀 다르십니다. 항상 하시는 말씀은 개선 여지가 보이고, 우리 기관에서의 도움을 받아 나아지는

 

부분들이 명확한 대상자들 위주로 도와주자는 취지... 입장을 조금만 바꾸어 생각을 해보면 이해가 전혀 안되지는 않습니다만.... 제가 생각하는 사회복지와는

 

전혀 다른 개념의 접근이기 때문에 너무 어렵네요. 헌데, 이러한 부분에 대해서 다른 사회복지사 선생님들의 의견을 듣게 되면 제가 잘못 생각하는 부분들에

 

대해서도 바로 잡을 수 있을거란 생각이 듭니다. 과연 이러한 분들에 대한 여러분들의 생각은 어떠신지 좀 알려주세요.

 

너무 어렵고 답답하네요. 

공유하기
작성자

hop○○

등록일
2019-02-11 16:59
조회수
164

댓글 5

type10

참 많은 공감을 받은 글이었습니다. 나라가 어렵다보니 어려움에 직면한 사람들도 많죠. 그중 진짜를 찾아내는 일은 정말 어렵습니다. 그래서 더욱 고민하고 심사숙고 하게 되는것 같습니다. 그래서 전 사례관리는 그만하고 다른 사업을 맡고싶어요. 그래서 실제로 조금식 손을 떼는 중입니다.
2019-02-14 18:00

버거리아

저희 기관에서는 왠만한 경우 법률상담 서비스 지원을 통해 부채문제를 해결하고 있습니다. 요즘은 국가차원에서도 희망금융복지센터 등등 다양한 악성부채해결을 위한 지원책이 많으니까요..

좀 조심스럽긴 한데 경험상 타인에 의한 명의도용, 남편이 혹은 아내가 혹은 아들이 나 몰래 내 이름으로 대출받았다 라고 하시는 분들 90%는 선생님께 거짓말 하는겁니다 ㅡㅡ;; 법률상담 진행한다고 변호사님 모셔놓으면 그제서야 사실은~ 하면서 사실대로 말씀하시는 분들도 계시고요, 명의도용은 일단 경찰 신고 후 본인이 아니라는 것만 밝혀지면 그 부채는 없어지게 되는데... 신고차 함께 경찰서 방문해서 신고절차 진행해보면 CCTV에 명확히 본인이 서명하는 모습 나오기도 하구요.. 조금 더 파보시면 다 나오더라구요
2019-02-12 12:14

hope2

네, 물론 100% 믿고 도와드리고자 하는건 아니구요, 상황들이 정말 어렵지만, 부채 관련해서 어려움을 겪는 분들에 대한 고민이.. 나날이 깊어집니다. 답은 나오지 않구요. 물론 악용하는 분들이 더 많으시겠지만서도..ㅠㅠ 참 어렵습니다.. 더욱 공부하고 고민하겠습니다. 답글 감사해요!
2019-02-12 21:00

고추장e매버

고민이 많으시겠습니다.
후원자의 입장에서 생각해보시면 어떨까 싶습니다.
'내가 낸 후원금이 타인의 부채 탕감을 위해 지원된다?'
생활비 및 긴급지원 서비스가 아마도 후원금으로 지원되는 것으로 생각이 됩니다.
따라서, 사업비라 하겠지만, 후원금으로 부채를 갚는데에 지양하심이 어떨까 생각됩니다.
아니면..
해당 이용자의 부채 지원을 위한 지정후원금을 모금하는 것이 어떨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아니면..
평소 친분이 있는 후원자에게 부탁하여 지정후원금으로 생계비(부채 지원)으로 진행하심이 어떨까요?

사례관리를 동반하면서 많은 고민이 있으시겠습니다.
기관 직원들과 많은 이야기를 통해서 지원에 대한 방향과 기준을 세워 진행하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 될 듯 합니다. ^^
2019-02-11 18:22

hope2

네.. 후원자 분들의 입장이 있기 때문에 제 마음같이 할 수가 없습니다. 무조건적인 지원, 도움이 대상자분들에게 꼭 필요한 것도 물론 아니구요. 다만 현 상황에 답답함이 있어 넋두리? 같은 글이였던 것 같습니다. 그럼에도 좋은 글 남겨주셔서 감사합니다. 항상 고민하고 고민하고, 공부하여 대상자분들에게 더욱 필요한 지원의 손길이 닿을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2019-02-12 21:01
자유게시판
번호제목등록자등록일추천조회수
공지자유게시판에 올라오는 질문을 보며 혼자 드는 생각 159가지3맴매01-041123,221
공지게시판에 자주 등장하는 질문들 위주 정리. 159가지1a.k.a아재09-131334,662
7226부산 사회복지사 한 분도 확진 받으셨네요 새글새싹5개콩씨20:2200
7225코로나-19 관련 심각단계 새글2씨앗19월6월17:00024
7224코로나 너무 무섭네요.. 새글1씨앗1여리찡16:16013
7223정신보건사회복지사 준비과정!! 도와주세요 ㅠㅠ 새글4씨앗1마가레뜨14:25053
7222마스크 구하기 정말 힘드네요 새글입새3아빠사회복지사13:36023
7221아동양육시설에서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한 마스크가 절대적으로 부.. 새글3씨앗1shalom09:58055
7220약국 마스크 가격 새글6씨앗1감자님09:47076
7219서울에 마스크 찾기 정말힘드네요 새글2씨앗1쥬세페09:10034
7218전국이 구석구석이 뚫렸네요 새글4입새3파파널스08:34039
7217모두건강하시길 기원합니다. 새글1기관일반부산가온누리08:33014
7216취업할 때, 사회복지사 1급과 2급에 얼마나 차이가 있을까요? 새글7새싹1일학교02-221155
7215심리학자 50명을 소개합니다. 새글6씨앗5CH4Fe2O302-211110
7214미세먼지마스크 판매하는곳 아시는 분 있으신가요 ... 새글3씨앗3싸펑피퍼엉02-21093
7213충북충남지역도 코로나 감염자가 나왔네요 .. 새글1입새3아빠사회복지사02-21163
7212지는 날도 있어야... 새글4기관일반부산가온누리02-21152
7211노인인권의 이해 새글씨앗2강하늘02-20346
7210배고픈지도 모르고...ㅎㅎㅎ 새글4씨앗4아랑랑02-20165
7209보수교육 관련해서 질문드립니다. 새글3씨앗3기쌤이02-201735
7208질문있습니다. 제가 공부하고 싶어요 새글5씨앗1부광02-200151
7207인생의 성공이란 새글3새싹1vangogh02-205102
7206감정이 잘 흐르게 하라 새글1새싹5jupiter02-20184
7205희망과 자신감 새글2기관일반부산가온누리02-20285
7204축하해주세요~ 새글34씨앗4아랑랑02-195491
7203요양원 사회복지사로 근무중입니다.이직을 하고싶네요. 새글13씨앗1불타는노력02-190728
7202코로나로 난리네요 새글11씨앗1이미나02-192129
7201다들 마스크 쓰고 다니시나요 ?? 새글12씨앗3싸펑피퍼엉02-190162
7200주저리 주저리 새글6씨앗2럭키진마니02-19257
7199우정의 친구 새글1기관일반부산가온누리02-19225

  • 우한폐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간염병 전염에방용 살균소독제 방역용품 소독장비 기계 도매 소매 가격 납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