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부채로 인한 전반적인 생활에 어려움이 생긴 대상자들에 대한 여러분들의 생각은 어떠신지요?

안녕하세요, 근무를 하며 고민되는 문제가 있어 여러분들의 의견을 좀 듣고 싶어 글을 올리게 되었습니다.

 

저희 기관에서는 생활비 및 긴급지원을 통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금액적으로는 그리 크진 않지만 연간 예산으로 치면 결코 적지 않은 금액이 나가고는 있습니다.

 

해서 지금도 많은 기관에서 생활비 및 긴급지원을 의뢰하시는데요.

 

개인적으로는 참 어려운 부분이 있어 무거운 마음으로 글을 올립니다.

 

최근 의뢰된 대상자분들의 경우 많은 확률로 부채로 인한 생활이 어려운 분들이 계십니다.

 

부채가 있어 생활비 부족이라던지, 공과금 채납 등등 말이죠. 수급자, 차상위, 그리고 일반 대상자분들까지도 이러한 상황에는 똑같이 노출이 되어 있는 것으로

 

보이는데요. 여기서 본인의 과실에 의한 부채라면 어렵게 생각하지 않을 수 있지만, 문제는 타인의 과실로 인한 부채.

 

명의 도용으로 부채만 남기고 도망간 사람들.. 그리고 남겨져버린 사람들에 대한 지원을 어떻게 해야될지가 참으로 어렵네요.

 

어려운 상황은 맞지만, 생활비 및 긴급지원을 하게 되면 부채를 갚게되는 곳에 쓰일텐데, 저는 그 부채를 갚는 것도 대상자들의 삶이 개선될 여지가 있는

 

부분이라고 생각을 합니다. 하지만 다른 시각에서는 부채를 갚기 위해 지원을 해줄 수는 없다는 생각을 갖고 계신분들도 계셔서 의견 충돌이 될때가

 

너무 많습니다. 바라보는 시각의 차이라고 생각을 하는데요, 부채로 인해 연쇄적으로 발생하는 어려움을 우리 기관에서 조금이나마 도와줌으로 해결의 발

 

판이 될 수 있음 참으로 좋겠지만, 윗분들의 생각은 저와는 전혀 다르십니다. 항상 하시는 말씀은 개선 여지가 보이고, 우리 기관에서의 도움을 받아 나아지는

 

부분들이 명확한 대상자들 위주로 도와주자는 취지... 입장을 조금만 바꾸어 생각을 해보면 이해가 전혀 안되지는 않습니다만.... 제가 생각하는 사회복지와는

 

전혀 다른 개념의 접근이기 때문에 너무 어렵네요. 헌데, 이러한 부분에 대해서 다른 사회복지사 선생님들의 의견을 듣게 되면 제가 잘못 생각하는 부분들에

 

대해서도 바로 잡을 수 있을거란 생각이 듭니다. 과연 이러한 분들에 대한 여러분들의 생각은 어떠신지 좀 알려주세요.

 

너무 어렵고 답답하네요. 

공유하기
작성자

hop○○

등록일
2019-02-11 16:59
조회수
102

댓글 5

type10

참 많은 공감을 받은 글이었습니다. 나라가 어렵다보니 어려움에 직면한 사람들도 많죠. 그중 진짜를 찾아내는 일은 정말 어렵습니다. 그래서 더욱 고민하고 심사숙고 하게 되는것 같습니다. 그래서 전 사례관리는 그만하고 다른 사업을 맡고싶어요. 그래서 실제로 조금식 손을 떼는 중입니다.
2019-02-14 18:00

버거리아

저희 기관에서는 왠만한 경우 법률상담 서비스 지원을 통해 부채문제를 해결하고 있습니다. 요즘은 국가차원에서도 희망금융복지센터 등등 다양한 악성부채해결을 위한 지원책이 많으니까요..

좀 조심스럽긴 한데 경험상 타인에 의한 명의도용, 남편이 혹은 아내가 혹은 아들이 나 몰래 내 이름으로 대출받았다 라고 하시는 분들 90%는 선생님께 거짓말 하는겁니다 ㅡㅡ;; 법률상담 진행한다고 변호사님 모셔놓으면 그제서야 사실은~ 하면서 사실대로 말씀하시는 분들도 계시고요, 명의도용은 일단 경찰 신고 후 본인이 아니라는 것만 밝혀지면 그 부채는 없어지게 되는데... 신고차 함께 경찰서 방문해서 신고절차 진행해보면 CCTV에 명확히 본인이 서명하는 모습 나오기도 하구요.. 조금 더 파보시면 다 나오더라구요
2019-02-12 12:14

hope2

네, 물론 100% 믿고 도와드리고자 하는건 아니구요, 상황들이 정말 어렵지만, 부채 관련해서 어려움을 겪는 분들에 대한 고민이.. 나날이 깊어집니다. 답은 나오지 않구요. 물론 악용하는 분들이 더 많으시겠지만서도..ㅠㅠ 참 어렵습니다.. 더욱 공부하고 고민하겠습니다. 답글 감사해요!
2019-02-12 21:00

고추장e매버

고민이 많으시겠습니다.
후원자의 입장에서 생각해보시면 어떨까 싶습니다.
'내가 낸 후원금이 타인의 부채 탕감을 위해 지원된다?'
생활비 및 긴급지원 서비스가 아마도 후원금으로 지원되는 것으로 생각이 됩니다.
따라서, 사업비라 하겠지만, 후원금으로 부채를 갚는데에 지양하심이 어떨까 생각됩니다.
아니면..
해당 이용자의 부채 지원을 위한 지정후원금을 모금하는 것이 어떨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아니면..
평소 친분이 있는 후원자에게 부탁하여 지정후원금으로 생계비(부채 지원)으로 진행하심이 어떨까요?

사례관리를 동반하면서 많은 고민이 있으시겠습니다.
기관 직원들과 많은 이야기를 통해서 지원에 대한 방향과 기준을 세워 진행하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 될 듯 합니다. ^^
2019-02-11 18:22

hope2

네.. 후원자 분들의 입장이 있기 때문에 제 마음같이 할 수가 없습니다. 무조건적인 지원, 도움이 대상자분들에게 꼭 필요한 것도 물론 아니구요. 다만 현 상황에 답답함이 있어 넋두리? 같은 글이였던 것 같습니다. 그럼에도 좋은 글 남겨주셔서 감사합니다. 항상 고민하고 고민하고, 공부하여 대상자분들에게 더욱 필요한 지원의 손길이 닿을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2019-02-12 21:01
자유게시판
번호제목등록자등록일추천조회수
5366뉴스마다 산 불 소식이~~~2기관일반쌍용복지님04-07136
5365주말인데 비가오네요..2씨앗1kabuk04-06132
5364사회복지학과인데 사회복지사의 마음 갖기가 어렵네요8씨앗2롱고오녹04-053189
5363야호!! 내일은 토요일이다!3기관일반안양04-05121
5362아휴.. 일이 해도해도 끝이없네요.. 8씨앗2항상긍정적으로04-054116
5361벗꽃2씨앗3한강용04-05121
5360법정의무교육 진행에 대한 고민..2씨앗1pastelera04-05153
53592019년형 사례관리 매뉴얼이 나온다고 들었던것 같은데...4씨앗2nannaya04-052132
5358다들 벚꽃보러 가시는데 난 프로그램으로 간다.!7씨앗2nannaya04-05150
5357부는 바람에 벚꽃이 날리네요3기관일반사람이란04-05120
5356지혜로운 사람1새싹1이리스^^04-05332
5355장애학생에 대한 상담을 시작했습니다.3씨앗1whit012104-05258
5354지역아동센터 자원봉사10씨앗2R=vd04-043119
5353날씨가~1씨앗3물건일세04-0419
5352실습생이 어떻게 행동해야 할까요?11씨앗3ll실습생ll04-042164
5351너 있는 그대로 아름다우니...4새싹1이리스^^04-04547
53502019 먹거리축제 일정10새싹2뜌뚜뜌04-048146
5349인생을 둥굴게 사는법2씨앗4느린걸음04-03243
5348왜 사회복지사가 되셨나요?8씨앗5꾸잉쀼링04-035197
5347이번주에 여러곳에서 봄꽃 축제 하겠네요1씨앗1윤파파04-03112
5346완전한 봄5씨앗3한강용04-03326
5345그것이 인생이다.2새싹1이리스^^04-03438
5344좋은 날씨군요2씨앗2전슌04-03216
5343연일 날씨가 좋아 벗꽃이 이번주 만개할듯욯ㅎ4씨앗4달랴 사회복지사04-03124
53422019 벚꽃축제 일정23새싹2뜌뚜뜌04-0312277
5341여배우가 온대요~12기관일반쌍용복지님04-025192
5340밀리지 않고 일 하렵니다.8기관일반안양04-02371
5339좋은 하루 보내세요3씨앗2전슌04-02322
5338북한 이탈주민 해외연수1씨앗1뿅주04-02231
5337업무를 하면서 외로움을 느끼네요8기관일반서한바터04-027145

V-Bann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