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부채로 인한 전반적인 생활에 어려움이 생긴 대상자들에 대한 여러분들의 생각은 어떠신지요?

안녕하세요, 근무를 하며 고민되는 문제가 있어 여러분들의 의견을 좀 듣고 싶어 글을 올리게 되었습니다.

 

저희 기관에서는 생활비 및 긴급지원을 통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금액적으로는 그리 크진 않지만 연간 예산으로 치면 결코 적지 않은 금액이 나가고는 있습니다.

 

해서 지금도 많은 기관에서 생활비 및 긴급지원을 의뢰하시는데요.

 

개인적으로는 참 어려운 부분이 있어 무거운 마음으로 글을 올립니다.

 

최근 의뢰된 대상자분들의 경우 많은 확률로 부채로 인한 생활이 어려운 분들이 계십니다.

 

부채가 있어 생활비 부족이라던지, 공과금 채납 등등 말이죠. 수급자, 차상위, 그리고 일반 대상자분들까지도 이러한 상황에는 똑같이 노출이 되어 있는 것으로

 

보이는데요. 여기서 본인의 과실에 의한 부채라면 어렵게 생각하지 않을 수 있지만, 문제는 타인의 과실로 인한 부채.

 

명의 도용으로 부채만 남기고 도망간 사람들.. 그리고 남겨져버린 사람들에 대한 지원을 어떻게 해야될지가 참으로 어렵네요.

 

어려운 상황은 맞지만, 생활비 및 긴급지원을 하게 되면 부채를 갚게되는 곳에 쓰일텐데, 저는 그 부채를 갚는 것도 대상자들의 삶이 개선될 여지가 있는

 

부분이라고 생각을 합니다. 하지만 다른 시각에서는 부채를 갚기 위해 지원을 해줄 수는 없다는 생각을 갖고 계신분들도 계셔서 의견 충돌이 될때가

 

너무 많습니다. 바라보는 시각의 차이라고 생각을 하는데요, 부채로 인해 연쇄적으로 발생하는 어려움을 우리 기관에서 조금이나마 도와줌으로 해결의 발

 

판이 될 수 있음 참으로 좋겠지만, 윗분들의 생각은 저와는 전혀 다르십니다. 항상 하시는 말씀은 개선 여지가 보이고, 우리 기관에서의 도움을 받아 나아지는

 

부분들이 명확한 대상자들 위주로 도와주자는 취지... 입장을 조금만 바꾸어 생각을 해보면 이해가 전혀 안되지는 않습니다만.... 제가 생각하는 사회복지와는

 

전혀 다른 개념의 접근이기 때문에 너무 어렵네요. 헌데, 이러한 부분에 대해서 다른 사회복지사 선생님들의 의견을 듣게 되면 제가 잘못 생각하는 부분들에

 

대해서도 바로 잡을 수 있을거란 생각이 듭니다. 과연 이러한 분들에 대한 여러분들의 생각은 어떠신지 좀 알려주세요.

 

너무 어렵고 답답하네요. 

공유하기
작성자

hop○○

등록일
2019-02-11 16:59
조회수
86

댓글 5

type10

참 많은 공감을 받은 글이었습니다. 나라가 어렵다보니 어려움에 직면한 사람들도 많죠. 그중 진짜를 찾아내는 일은 정말 어렵습니다. 그래서 더욱 고민하고 심사숙고 하게 되는것 같습니다. 그래서 전 사례관리는 그만하고 다른 사업을 맡고싶어요. 그래서 실제로 조금식 손을 떼는 중입니다.
2019-02-14 18:00

버거리아

저희 기관에서는 왠만한 경우 법률상담 서비스 지원을 통해 부채문제를 해결하고 있습니다. 요즘은 국가차원에서도 희망금융복지센터 등등 다양한 악성부채해결을 위한 지원책이 많으니까요..

좀 조심스럽긴 한데 경험상 타인에 의한 명의도용, 남편이 혹은 아내가 혹은 아들이 나 몰래 내 이름으로 대출받았다 라고 하시는 분들 90%는 선생님께 거짓말 하는겁니다 ㅡㅡ;; 법률상담 진행한다고 변호사님 모셔놓으면 그제서야 사실은~ 하면서 사실대로 말씀하시는 분들도 계시고요, 명의도용은 일단 경찰 신고 후 본인이 아니라는 것만 밝혀지면 그 부채는 없어지게 되는데... 신고차 함께 경찰서 방문해서 신고절차 진행해보면 CCTV에 명확히 본인이 서명하는 모습 나오기도 하구요.. 조금 더 파보시면 다 나오더라구요
2019-02-12 12:14

hope2

네, 물론 100% 믿고 도와드리고자 하는건 아니구요, 상황들이 정말 어렵지만, 부채 관련해서 어려움을 겪는 분들에 대한 고민이.. 나날이 깊어집니다. 답은 나오지 않구요. 물론 악용하는 분들이 더 많으시겠지만서도..ㅠㅠ 참 어렵습니다.. 더욱 공부하고 고민하겠습니다. 답글 감사해요!
2019-02-12 21:00

고추장e매버

고민이 많으시겠습니다.
후원자의 입장에서 생각해보시면 어떨까 싶습니다.
'내가 낸 후원금이 타인의 부채 탕감을 위해 지원된다?'
생활비 및 긴급지원 서비스가 아마도 후원금으로 지원되는 것으로 생각이 됩니다.
따라서, 사업비라 하겠지만, 후원금으로 부채를 갚는데에 지양하심이 어떨까 생각됩니다.
아니면..
해당 이용자의 부채 지원을 위한 지정후원금을 모금하는 것이 어떨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아니면..
평소 친분이 있는 후원자에게 부탁하여 지정후원금으로 생계비(부채 지원)으로 진행하심이 어떨까요?

사례관리를 동반하면서 많은 고민이 있으시겠습니다.
기관 직원들과 많은 이야기를 통해서 지원에 대한 방향과 기준을 세워 진행하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 될 듯 합니다. ^^
2019-02-11 18:22

hope2

네.. 후원자 분들의 입장이 있기 때문에 제 마음같이 할 수가 없습니다. 무조건적인 지원, 도움이 대상자분들에게 꼭 필요한 것도 물론 아니구요. 다만 현 상황에 답답함이 있어 넋두리? 같은 글이였던 것 같습니다. 그럼에도 좋은 글 남겨주셔서 감사합니다. 항상 고민하고 고민하고, 공부하여 대상자분들에게 더욱 필요한 지원의 손길이 닿을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2019-02-12 21:01
자유게시판
번호제목등록자등록일추천조회수
공지자유게시판에 올라오는 질문을 보며 혼자 드는 생각 25입새5맴매01-0430562
공지게시판에 자주 등장하는 질문들 위주 정리. 58입새5a.k.a아재09-13591,229
5035쉽고도 어려운 다이어트 새글기관일반기쁨의우리집14:3216
5034어린왕자 중에서... 새글기관일반기쁨의우리집14:2117
5033대보름 새글씨앗5러브스토리12:4005
5032정월 대보름.. 새글1씨앗4이리스^^11:37212
5031펄펄 눈이 옵니다 새글1새싹5용기11:25211
5030비가 주륵주륵 오는군요 ㅎㅎ 새글1기관일반파랑새v10:54110
5029화요일 화이팅! 새글1씨앗3안녕하세요제이름은강10:0506
5028새초롭한 날씨 새글1기관일반석보02-18219
5027한주의 시작 새글3씨앗3안녕하세요제이름은강02-18010
5026월요일이네요.. 새글1기관일반이천시여자단기청소년쉼터02-1818
5025어떤 사람의 입은 마음에 있어 새글4씨앗3느린걸음02-18433
5024정월 대보름 새글4기관일반석보02-18252
5023등뼈국 새글씨앗2기쁨과 감사02-18124
5022정월대보름 나눔 새글7씨앗2기쁨과 감사02-18238
5021햇살 처럼 빛나는 행복한 하루 되세요~~ 새글씨앗4이리스^^02-1804
5020단도직입적으로 말하라 새글5새싹5jupiter02-18693
5019정말 오랜만에 오네요^^ 새글씨앗1뀨듬이02-1706
5018오래간만에 출석합니다 새글기관일반한음지역아동센터02-1717
5017삶을 아름답게 꾸미고 싶을때 읽는 책 중에서 새글4씨앗5솔나라02-17331
5016그리움에게 안부를 묻지 마라 새글2씨앗5솔나라02-17319
5015사회복지종사자는 중소기업청년 전세자금 신청이 안되나보네요. 새글8씨앗2보검복지부장관02-176153
5014오늘의 명언 새글씨앗1나라미02-16123
5013남자 사회복지사 군경력 힘듭니다. 구해 주세요!!! 새글6씨앗1은하철도99902-169336
5012주절주절2 새글1씨앗1soultree02-15234
5011오늘 내가 살아갈 이유 새글1씨앗5솔나라02-15221
5010기다리고 기다리던 금요일이네요! 새글1기관일반파랑새v02-15015
5009관계회복 새글2기관일반석보02-15167
5008서로 소중히 하며 사는 세상 새글1씨앗2은영세상02-15014

V-Bann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