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게시판에 자주 등장하는 질문들 위주 정리.

1. 사회복지사 1급 공부 방법, 합격비결이 뭐에요?

- 가장 많은 질문이면서도, 답이 없는 질문입니다.

이건 마치 수능 몇등급 공부방법은 뭐에요? 공무원, 경찰, 소방 합격 비결은요?

라는 것과 마찬가지입니다.

사실, 여태껏 공부를 성실하게 하셨던 분이라면 이런 질문을 하지 않을거라 생각되네요.

역질문을 드리고 싶습니다. 사회복지사1급 8과목 모두를 첫장부터 끝장까지 읽어보신적 있으신가요?

책, 동영상, 학원. 방법은 여러가지 입니다. 하나라도 끝까지 해보시고 그래도 안되면 질문하시는게 맞다고 생각합니다.

 

2. 요양원, 복지관, 센터, 면접 방법이 뭐에요?

- 자신의 신념, 학교생활, 앞으로 어떤 사회복지사가 되겠다. 라고 정해놓은 것이 있는지요?

자신이 작성한 이력서, 자소서에 있는 그대로를 표현하시면 됩니다.

물론, 깔끔한 복장, 단정한 자세는 기본입니다.

 

3. 좋은 자원봉사가 있는데 수업을 빠지고 가고싶어요.

- 세상 이런 질문이...

학생의 본분은 공부입니다. 또한, 기관에서 인사담당자가 면접자를 판단할 수 있는 기본적인 척도가 학교 성적입니다.

"저는 학교 공부보다 중요한 것이 있다고 생각해 올F를 감수하며 여러 경험을 쌓았습니다"

이 말인 즉슨,

"저는 저희 기관 프로그램, 일정보다 중요한 것이 있다고 생각해 평가를 버리고 다른 곳에 시간을 투자했습니다"

라는 말과 같습니다. 

 

4. 여기도 가고 싶고, 저기도 가고 싶어요(사회복지분야, 석사, 박사)

- 이건 정답이 없습니다.

자신이 원하는 곳에 도전하세요. 적어도 전 그랬습니다.

그러나 그렇지 않고 처우나 기타 상황으로 자신이 원하는 않는 곳으로 갈 수 있습니다. 그 역시 경험이 될 것입니다.

다시 말씀드리지만, 정답은 없습니다.

여건과 자신의 결정을 믿으세요.

 

5. 늦은 나이에 사회복지에 들어섰습니다..괜찮을까요?

- 타분야, 그러니까 기술직, 공무원직, 자영업, 사무직, 영업직 등등..

늦은 나이에 경험없이 다시 시작하는 것은 어느곳이나 어렵습니다.

하지만, 이상하리만치 사회복지분야는 늦게 시작하신 분들게 관대하기도 하고, 유리하기도 합니다.

유리한 이유는 사회복지는 타 분야와 다르게 정답이 없기때문이고 사람사이의 어떤 작용이 중요하기 때문이기도 할겁니다.

늦게 시작하신 모든 분들을 응원합니다. 모두 가능성 있으십니다.

 

 

 

공유하기
작성자

a.k○○

등록일
2018-09-13 13:28
조회수
297

댓글 16

한뼘

좋은 글이네요.
2018-10-15 21:47

안전맨

공감합니다.
2018-10-15 09:13

초보학생

우문현답처럼 정리하셨네요...
맞는것 같습니다.
2018-09-28 23:44

세월따라

늦은 나이임에도 용기를 가지게 되네요~~
2018-09-23 10:15

바틀비

공감합니다. 또 힘을 내봅니다.
2018-09-21 21:22

2018년 새로운 시작

공감이 됩니다.
2018-09-21 07:34

sandew

ㅎㅎㅎ 저도 읽어보고 다시금 마음을 다질 수 있는 내용이네요~~ 감사합니다!!
2018-09-17 10:21

잘달리자

오호~~ 언젠가 한 번 해보고 싶은 일이었는데,
역시 마음과 움직임 사이가 가까우신 분이시라. 박수.. 그리고 추천 꾸욱~~~
2018-09-16 05:15

a.k.a아재

생각만 갖고 있다가 점심시간에 삘받아서 써봤네요 ㅎㅎ 감사합니다
2018-09-17 08:45

절대자

열람 권한이 없습니다.

푸른도끼달

잉..? 선생님~ 3번답변에 추가 질문입니다.
올f를 감수하고 하는게 아니라.
마치 눈으로 장보기를 현장 마트에서나 인터넷 에서
하다가. 어머~! 이건 레알 희귀템이야! 생각하고
잡을려고하는데... 하필 그날 써야되는 자금이 발목을 잡아서 못사는경우처럼. 정말 어쩌다가 하고는 싶은데 시간표가 제 발목을 잡아서 ... 또르르 하는 경우..이온데..
어찌 올f를 감수하고라고 생각하는 이유는 무엇이온지..
2018-09-13 14:09  모바일에서 작성되었습니다.

a.k.a아재

인터넷에서 정말 좋은 물건을 봤는데 돈이 없습니다.
빚을 지고라도 사시겠습니까?
마트에서 정말 좋은 물건을 봤는데 돈이 없습니다.
친구에게 돈을 보내라고 연락하시겠습니까?

자원봉사는 타인을 위해 나를 희생하는 것이 아닙니다.
나의 여건이 되는대로, 내 능력만큼, 내 생활에 지장이 없는 만큼
하는 것이 자원봉사입니다.

김장훈처럼 빚을 지면서까지 기부활동을 하는 사람은 극히 드뭅니다.
그나마 김장훈은 그만큼의 능력이 되는 사람이지요.

그 어떤 좋은 자원봉사활동이라 할지라도,
방학이 아닌 학기중인 학생에게 수업보다 '레알 희귀템'은 없습니다.
목적이 좋고, 활동내용이 좋은 봉사활동은 차고넘치고 선생님이 사시는 동안 언제나 참여가능합니다.
그러나 대학교수업은 평생에 한 번입니다. 편입을 평생하실 게 아니라면 말이죠.
여유가 많아 20대부터 80대까지 평생 대학교, 대학원 수업만 들을 수 있다면 얼마나 좋겠습니까?

f를 맞지 않는 한계선까지 수업을 빠져 f가 아니라 한들, 그 수업의 성적은 좋을리 만무합니다.
또한, 수업을 등한시하는 학생이 어떤 학교생활을 했을 지는 안봐도 비디오죠. QHD급으로 선명하게 보입니다.
그런 학생을 보며 지도교수는 어떤 평가를 내릴까요?
또한 그런 학생은 1급시험을 잘 볼수 있을까요?(물론 개인차가 있겠습니다만)
이렇게 졸업을 한 학생은 취업한 기관에서 얼마나 성실하게 업무에 임할까요?

하나를 보면 열을 알게 됩니다.

다시 말씀드리지만,
선생님께서 판단하신 레알 희귀템 자원봉사활동보다
현재 선생님께서 수강하는 수업이 가장 '레알 희귀템'임을 잊지 마시기 바랍니다.


2018-09-13 15:07

맴매

술마시고 아침 9시 수업을 빠진 제 자신을 학대하고 갑니다....☞☜
2018-09-13 17:13

잘달리자

a.k.a아재 님의 말은 명쾌해서 정말 맘에 들어요.. 짱!!!!
2018-09-16 05:14

땡글이76

감사합니닷~~!! 잘 정리해주셨네요~~ 모든 일에는 자신만의 철학이 필요하겠죠.. 정답이 없다는 말이 더욱 공감되는 하루입니다.
2018-09-13 13:50

a.k.a아재

오늘도 좋은 하루 되세요~
2018-09-13 16:11
자유게시판
번호제목등록자등록일추천조회수
공지게시판에 자주 등장하는 질문들 위주 정리. 16입새5a.k.a아재09-1317297
4185사이트에 처음 들어옵니다. 새글씨앗1입목등기14:1201
4184분당장애인자립생활센터 새글씨앗4바람의들꽃14:1202
4183윽 자료다운이 ㅠㅠ 새글씨앗1Eleos09:05214
4182오늘 사회복지사 보수교육 받는데 미세먼지 장난 아니네요 새글2씨앗5앙큼e별07:16018
4181첫글입니다. 새글씨앗1시작하는새내기10-1505
4180월요일부터 바쁜하루입니다. 화이팅하세요^^ 새글씨앗1의정부밀알10-1508
4179월요일이라 힘들지만.... 새글씨앗1Paulkim10-15115
4178안녕하세요 새글씨앗1ryu955210-15111
4177한주가 또 시작되네요. 새글1씨앗1peacemaker794610-15013
4176오늘 날씨가 어떤가요~?^^ 새글씨앗1토끼밥상10-1505
4175미얀마 카렌주 분쟁지역 여성의 경제적 자립을 위한 양성평등 앙트.. 새글기관일반SeoulY10-15018
4174월요일 한주가 시작되었네요.. 그래도 금방 한주가 지나가겠죠? 새글씨앗5앙큼e별10-1503
4173안녕하세요. 새글씨앗1안전맨10-15211
4172사회복지 전문성 위협하는 보건복지부 새글1새싹4조르바10-15366
4171쉼터보육사에대해 질문있습니다 새글3씨앗1블루컬러10-14262
4170주말에는 소진된 몸과 마음을 휴식하고 회복 시키셔요 새글3씨앗5앙큼e별10-14352
4169주말이네요~ 새글씨앗1토끼밥상10-13219
4168즐거운주말되세요 새글5새싹1이쪈10-13319
4167즐거운 주말이네요 새글씨앗5앙큼e별10-13311
4166금요일 오후네요 새글3씨앗1은수10-12436
4165올해는 도대체 제가 뭘한건지... 한심스러운 생각만 드는 한 해가 되.. 새글8새싹2아빠복지사10-127170
4164해남군장애인종합복지관 발달장애인자조임(22회기 실시) 새글씨앗1별명없어요10-12320
4163해남군장애인종합복지관 후원회 나눔도반 첫번째 만남(10/02) 새글씨앗1별명없어요10-12213
4162홍보활동 계획을 세워야 하는 데 힘드네요..ㅎ 새글1씨앗5앙큼e별10-12543
4161겨울 준비를 해야겠어요. 새글4기관일반사내놈10-11559
4160좋은 글귀^^ 새글1씨앗2봄맞이10-11232
4159가을인지..겨울인지.. 새글7새싹1두지니맘10-11065
4158깊어가는 가을 ~~환절기 감기조심하세요..^^ 새글1씨앗1이리스^^10-1118
4157아침 저녁 쌀쌀하네요 새글3씨앗5앙큼e별10-11325

V-Bann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