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아직 늦은건 아니겠죠?

현재 42살 인데요~

올해 사회복지과 입학했어요..

배울수록 좀어렵다고 생각하니 너무 늦은건 아닌가 후회도 되고요..

지금 정말 늦은걸까요?

요즘 넘 고민돼요.. 

 

공유하기
작성자

비○○

등록일
2018-06-12 13:41
조회수
202

댓글 16

비의여신

정말 큰 힘이 되네요~ 감사합니다~^^
2018-06-18 13:23

RideNow!

현장은 선생님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
2018-06-16 16:06

사랑덩어리

도전에 큰 박수 보냅니다.
늦지 않았으니 열심히 하세요~~
2018-06-15 10:09

장애인복지관

아직 늦지않으셨어요!
2018-06-15 09:38

신사복

저 다닐땐 62도 빠이팅 하셨는데 ㅎㅎ
기죽지마세요 ~!
2018-06-13 16:11

바이올렛카라선생님

아직 한창이세요 선생님
학습하시는데에는 나이는 필요가 없어요.
열정과 의지 그리고 이겨내려는 독한 마음외에는 아무것도 필요치 않아요 선생님

힘내시고 화이팅!! 하세요. ^^
2018-06-13 09:00

사람은 평생교육입니다.
힘내시고 화이팅하세요.
2018-06-13 07:51

비의여신

기말고사가 다음주라 요즘 힘들었는데ᆢ
다들 너무 고마워요~
다시한번 화이팅해서 열심히 해볼께요~^^
2018-06-13 01:07  모바일에서 작성되었습니다.

윤도

늦지않았어요. 도전하시는 모습 멋지고 존경합니다. 같이 화이팅해요!
2018-06-13 00:31  모바일에서 작성되었습니다.

까망리나

전혀 늦지않았습니다
도전하시는 모습~
응원합니다
2018-06-13 00:04  모바일에서 작성되었습니다.

진영이

저보다 훨 어린데요 그러세요 저도 올해 일학년인데요 ㅎㅎ
2018-06-12 22:40

용호동문디

제 주위에 50이신데 도전하신분도 계십니다.
화이팅하세요^^
2018-06-12 22:22

dmswn1289

자신이 배우고 싶은 학문이 있다면 나이는 크게 상관이 없을 것 같습니다!
전 늦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파이팅!!
2018-06-12 21:32

장정협

절대 늦지않았어요.
시작이 반이라고, 지금 바로 시작하시는 것이 가장 빠른 시기입니다.
시간이 지나면 뭔가는 손에 남습니다.
힘내세요..
2018-06-12 16:02

태권브이

이 아이디는 사무국장님의 아이디임을 먼저 밝힙니다.
저 50일된 아이안고 학교 나간32살 아줌마였는데요.. 지금은 35살 현직 사회복지사입니다.
저 다닐때 80된 할머니언니~~도 있었어요 .. 우린 왕언니라 불렀구요 늦은거 절대 아닙니다~
본인 하기 달렸어요!!
2018-06-12 14:16

a.k.a 삐삐

지금도 늦지 않았습니다. 화이팅입니다.^^
2018-06-12 14:12
자유게시판
번호제목등록자등록일추천조회수
3957죽음교육 자료 찾다보니 들러보게되었네요2씨앗1모네로08-22355
3956이상한 우리가족.....씨앗1밴뎅이08-22248
3955반갑습니다 ~~ㅎㅎ1씨앗1행복단지08-22322
3954바람이 불어와씨앗1bsjlove08-22114
3953건강을 위한 약속-210입새2맴매08-22366
3952실습5씨앗1양갱이닷08-21368
3951더운 여름도 끝나가네요3씨앗2비몽사몽08-21218
3950명절 선물 공유해보아요 ^^ㅎㅎ11새싹1tea time08-213155
3949여름휴가는 어디로 다녀오셨나요?8씨앗3달랴 사회복지사08-21288
3948여긴 어디? 나는 누구? ㅠ2새싹2나의가는길08-21368
3947건강을 위한 약속-110입새2맴매08-20352
3946머리가 아프네요 ㅜㅜ7씨앗2송택정08-20482
3945드디어 선선한 날씨가..!1씨앗4la._.08-20223
3944걷는 것이 시작이다새싹3jupiter08-20440
3943선선한 월요일2씨앗2자유life08-20327
3942휴가를 위해 열심히 일하고 있습니다.6씨앗2소셜워커님08-19265
3941이제 좀 시원해진거같아요 !4씨앗2송택정08-190215
39408월 베스트출석 발표 10나무2바이올렛카라선생님 08-198143
39392018년도 8월 베스트 활동가 발표합니다.3나무2바이올렛카라선생님 08-195136
3938실습 때 만난 아이들 얼굴이 선해요..씨앗1좋은사람ㄱ08-18146
3937칭찬합니다8씨앗1좋은사람ㄱ08-18571
3936즐거운 토요일이네요^^2씨앗1좋은사람ㄱ08-18118
3935이제 확실히 날이 풀렸네요~씨앗1설백08-18219
3934선선한 바람이 주는 선물1씨앗1재,규08-18015
3933이젠 더위가 간듯 합니다.씨앗1더나은지구08-1803
3932우리는 모두 특별한 사랑을 꿈꾼다 - 좋아하는 시 추천2씨앗1바쁜척하는언니08-17231
3931칠석을 맞아3씨앗1모세708-17229
3930다들 무더위는 이겨내셨나요3씨앗1느려도함께08-17027
3929박수받으면서 살아라1씨앗2대초원08-17027
3928사실 좀 걱정이 됩니다.17씨앗5nfis08-172223

V-Bann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