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아직 늦은건 아니겠죠?

현재 42살 인데요~

올해 사회복지과 입학했어요..

배울수록 좀어렵다고 생각하니 너무 늦은건 아닌가 후회도 되고요..

지금 정말 늦은걸까요?

요즘 넘 고민돼요.. 

 

공유하기
작성자

비○○

등록일
2018-06-12 13:41
조회수
204

댓글 16

비의여신

정말 큰 힘이 되네요~ 감사합니다~^^
2018-06-18 13:23

RideNow!

현장은 선생님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
2018-06-16 16:06

사랑덩어리

도전에 큰 박수 보냅니다.
늦지 않았으니 열심히 하세요~~
2018-06-15 10:09

장애인복지관

아직 늦지않으셨어요!
2018-06-15 09:38

신사복

저 다닐땐 62도 빠이팅 하셨는데 ㅎㅎ
기죽지마세요 ~!
2018-06-13 16:11

바이올렛카라선생님

아직 한창이세요 선생님
학습하시는데에는 나이는 필요가 없어요.
열정과 의지 그리고 이겨내려는 독한 마음외에는 아무것도 필요치 않아요 선생님

힘내시고 화이팅!! 하세요. ^^
2018-06-13 09:00

사람은 평생교육입니다.
힘내시고 화이팅하세요.
2018-06-13 07:51

비의여신

기말고사가 다음주라 요즘 힘들었는데ᆢ
다들 너무 고마워요~
다시한번 화이팅해서 열심히 해볼께요~^^
2018-06-13 01:07  모바일에서 작성되었습니다.

윤도

늦지않았어요. 도전하시는 모습 멋지고 존경합니다. 같이 화이팅해요!
2018-06-13 00:31  모바일에서 작성되었습니다.

까망리나

전혀 늦지않았습니다
도전하시는 모습~
응원합니다
2018-06-13 00:04  모바일에서 작성되었습니다.

진영이

저보다 훨 어린데요 그러세요 저도 올해 일학년인데요 ㅎㅎ
2018-06-12 22:40

용호동문디

제 주위에 50이신데 도전하신분도 계십니다.
화이팅하세요^^
2018-06-12 22:22

dmswn1289

자신이 배우고 싶은 학문이 있다면 나이는 크게 상관이 없을 것 같습니다!
전 늦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파이팅!!
2018-06-12 21:32

장정협

절대 늦지않았어요.
시작이 반이라고, 지금 바로 시작하시는 것이 가장 빠른 시기입니다.
시간이 지나면 뭔가는 손에 남습니다.
힘내세요..
2018-06-12 16:02

태권브이

이 아이디는 사무국장님의 아이디임을 먼저 밝힙니다.
저 50일된 아이안고 학교 나간32살 아줌마였는데요.. 지금은 35살 현직 사회복지사입니다.
저 다닐때 80된 할머니언니~~도 있었어요 .. 우린 왕언니라 불렀구요 늦은거 절대 아닙니다~
본인 하기 달렸어요!!
2018-06-12 14:16

a.k.a 삐삐

지금도 늦지 않았습니다. 화이팅입니다.^^
2018-06-12 14:12
자유게시판
번호제목등록자등록일추천조회수
4693오늘부터 취준생이네요 하하...9새싹2개콩씨12-196190
4692남자 사회복지사에 대한 고찰9씨앗1똥꼬닦12-195292
4691사회복지는 봉사직이라는 말10씨앗2버터치즈12-195274
4690추운날씨, 감기조심하세요씨앗2전슌12-1929
4689당구 '묘'기 래용씨앗1eunemon12-19225
4688좋아하는 사람들과 함께한다는 것의 의미씨앗1eunemon12-19328
4687연말 다들 바쁘시죠?1씨앗1은호아빠12-19216
4686눈을 깜박이는 아이들1씨앗1혜정아빠12-18568
4685한달후에는 웃고 싶어요ㅠㅠ 5새싹3미래의미래12-184125
4684안녕하세요~1기관일반올웨이즈화성12-18115
4683영화 미스백을 보고1씨앗3신동12-18461
4682한 주를 출발하는 월요일,1기관일반별초롱12-17213
4681감기조심하세요2씨앗2전슌12-17328
4680너무 힘들었던 지난 직장들. .!! 10씨앗2항상긍정적으로12-1713230
4679내년에는 다른 곳에서 일할 수 있게 되었네요 ㅎ 17새싹3아빠복지사12-1711287
467812월도 중반이 지나갔네요!1기관일반파랑새v12-17154
4677비밀글 .13씨앗1뫄솨12-166318
4676언제쯤 공부를 그만할수있을까요3씨앗1똥그리썬12-162113
4675저희집 고양이가 되고싶어요6씨앗1따스한커피12-15455
4674답답하고 하소연하고 싶은데... 할곳이 없네요..ㅠㅠ3씨앗1시열맘12-144109
4673주말은 즐겁게!!!기관일반별초롱12-14316
4672연말에도 행복하고싶다...씨앗4러브스토리12-14326
4671반갑습니다1새싹4굴러다니는흑곰12-1418
4670오늘도 감기조심~~!씨앗2노른자12-1416
4669나의 대한 신뢰-김정한1기관일반사단법인나누미12-14648
4668사회복지현장에 업무가 많네요..2씨앗1사랑지12-144185
4667사회복지사 1급 준비중입니다.씨앗1사랑지12-14370
4666법동종합복지관에서 일하시는 선생님들을 칭찬합니다.씨앗1악어12-14485
4665힘을 내요!!씨앗1악어12-14216
4664포기하지 맙시다!!9씨앗2bbb12-135147

V-Bann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