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정규직과 비정규직 이야기

정규직은 그 만큼 노력을 했기 때문에 얻을 수 있는 자리입니다. 그러니 그 에 합당한 처우를 보장 받는 것에는 어떤 이견도 있어선 안됩니다.

 

그렇다면 비정규직의 차별은 당연한가란 질문에 그렇다고 답하는 것은 반대입니다.

 

우선 비정규직은 정규직보다 노력을 하지 않았기에 기본처우에서 정규직보다 낮은 대우를 받는 것이다란 전제는 맞습니다.

 

이 마저 차별을 두지 않으면 공산주의 사회나 마찬가지이고 노력이라는 성장동력을 빼앗아 갈 테니까요.

 

여기서 중요한 전제 조건은 "노력"입니다.

 

즉 노력에 의한 차별을 인정한다는 전제 조건으로 정규직과 비정규직이 정해졌습니다.

 

하지만 현장에선 비정규직에게 노력에 합당한 대우를 해주는지 따지면 그것은 별개의 문제가 됩니다.

 

드라마 미생에서도 장그레가 엄청난 실적을 올렸음에도 비정규직이란 이유로 성과급을 지급하지 않습니다.

 

정규직들이 말하는 "노력 과 능력"이 뛰어난데도 인정해주지 않으면서 자기들의 입사 노력만 강조하고 그 권리를 빼앗기는 것도아닌

 

비정규직이 누리는 것에 꼴보기 싫다고 여기는 태도는 결국... 이기주의 그 이상도 아니라고 봅니다.

 

비정규직도 성과를 올린다면 똑같이 성과급 등 동일한 대우를 받을 수 있어야 합니다. 이런 제도가 없는 상황에서 권리를 빼앗기는 것이 아닌..

 

타인이 잘 되는 것을 인정하지 못하는 태도는 결국 우리의 교육이 "지나친 경쟁"에 치우쳐 있기 때문입니다.

 

남이 잘되는 것이 내 지위를 깍아 내린다는 위기감이 반발심을 불러 일으키는 것이죠.

 

어찌되었든 핵심은 하나입니다.

 

노력, 경쟁, 성과가 자신의 지위를 당연시하게 여기게 해주는 기준이라면... 그 에 합당한 성과를 내는 사람들을 차별해서는 안됩니다.

 

---------------------------------------------------------------------------------------------------------------

 

최근에 읽은 "다수를 위한소수의 희생은 당연한가?" 란 책에서 느낀바가 있어 올려 봅니다.

 

우리가 자신보다 대우 못받는 사람들의 권리를 무시해가며 상대우위 희열을 느끼는 부작위에 의한 폭력이 얼마나 잔인한가.. 생각하게 됩니다.

 

청소부 아저씨도 인턴 사무직도... 누군가의 아버지, 어머니, 그리고 자녀인데.. 그들을 비꼬아 가며 노동자들끼리 헐뜯는..

 

약자가 약자를 괴롭히는 사회속에서 이득을 보는 것은 누구일까요?

 

공유하기
작성자

글○○

등록일
2017-11-14 08:21
조회수
533

댓글 90

ramsess

사회복지 현장에도 부익부 빈익빈이 있는 것 같습니다.
사회복지를 실천하는 사회복지사의 복지는 누구에게 물어보나요?
누구나 누릴 수 있는 복지 정책은 언제쯤 이루워 질런지,,,,,,
2017-11-14 12:24

a.k.a아재

모든 글에 공감을 합니다만..

5년동안 비정규직에 있었던 저로서는

비정규직이 정규직보다 노력이 부족했다란 말은 공감하기 힘드네요ㅠㅠ

사회복지기관인데 저만 사회복지사 1급 나머지는 2급 심지어 그중에 절반이 부전공 혹은 학은제..

이유는 하나였습니다. 종교가 다르다는 이유로...

적어도 사회복지 쪽은 비정규직이 정규직보다 노력이 부족하진 않은것 같습니다..
2017-11-14 09:10

글짱이

일반적 채용기준에 따른 이야기 였지 종교란 사유로 채용차별을 겪은 것이라면 별개의 이야기가 되겠지요. 혹시나 제 글에 상처를 받으셨다면 사과드립니다.
2017-11-14 09:20

a.k.a아재

아닙니다 선생님 글보단
지난 일이 생각이나서 ㅎㅎ
능력이 뛰어난자가 올라가는게 맞는 이야기죠!
2017-11-14 14:05
자유게시판
번호제목등록자등록일추천조회수
공지리터 나눔 해드립니다.(조기종료) 새글 50입새5a.k.a아재12-1218422
공지게시판에 자주 등장하는 질문들 위주 정리. 93입새5a.k.a아재09-1340809
4681한 주를 출발하는 월요일, 새글기관일반별초롱12-1702
4680감기조심하세요 새글1씨앗1전슌12-1709
4679너무 힘들었던 지난 직장들. .!! 새글2씨앗2항상긍정적으로12-17238
4678내년에는 다른 곳에서 일할 수 있게 되었네요 ㅎ 새글8새싹3아빠복지사12-17389
467712월도 중반이 지나갔네요! 새글기관일반파랑새v12-17010
4676여러분은 면접자가 커밍아웃을 한다면 새글11씨앗1뫄솨12-165187
4675언제쯤 공부를 그만할수있을까요 새글1씨앗1똥그리썬12-16055
4674저희집 고양이가 되고싶어요 새글2씨앗1따스한커피12-15339
4673답답하고 하소연하고 싶은데... 할곳이 없네요..ㅠㅠ 새글3씨앗1시열맘12-14365
4672주말은 즐겁게!!! 새글기관일반별초롱12-14212
4671연말에도 행복하고싶다... 새글씨앗4러브스토리12-14218
4670반갑습니다 새글1씨앗1굴러다니는흑곰12-1404
4669오늘도 감기조심~~! 새글씨앗2노른자12-1403
4668나의 대한 신뢰-김정한 새글1기관일반사단법인나누미12-14430
4667사회복지현장에 업무가 많네요.. 새글2씨앗1사랑지12-143102
4666사회복지사 1급 준비중입니다. 새글씨앗1사랑지12-14134
4665법동종합복지관에서 일하시는 선생님들을 칭찬합니다. 새글씨앗1악어12-14354
4664힘을 내요!! 새글씨앗1악어12-14111
4663포기하지 맙시다!! 새글8씨앗2bbb12-133104
4662인간행동과 사회환경 새글1씨앗1힘유리12-13132
4661사회복지사 자격증 새글3씨앗1워니후니맘12-13172
4660사회복지 1급시험 새글1씨앗1행복냥12-13268
4659한직장에 10년 새글4씨앗2ljyht911712-13283
4658눈길 조심하세요 새글1씨앗4러브스토리12-13318
4657사회복지1급 준비 지금부터 하는분 있으실까요? 새글4씨앗2김인규12-132104
4656다들 감기 조심하시고 외근길 미끄럼 조심하세요! 새글1기관일반파랑새v12-13111
4655가장 작고 가벼운 짐 새글17기관일반사단법인나누미12-13876
4654심장에 팍 꽂힌 책에 한글귀 새글8씨앗2원땅이26112-12453

V-Bann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