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사회복지 실무자로서의 하소연. 바라는 점..

안녕하세요.

 

다들 학업으로, 업무로 바쁘시죠?

 

어떤 글을 보고 떠오른 것이 있어 이렇게 글을 쓰게 되었습니다.

 

여기서 활동하시는 여러분, 저를 포함한 우리는 동업자입니다. 그 사실을 잊지 않으셨으면 좋겠습니다.

 

여기는 사회복지전공자, 비전공자, 실무자, 관리자 등을 막론하고 찾아오는 곳이죠.

 

사회복지의 정보를 얻으려고, 내 하루에 공감을 얻으려고요.

 

 

그런데 동업자 정신(?)이 약간 결여된 언행을 봐버렸네요.

 

저 역시 학생이었던 시절이 있었습니다.

 

자원봉사를 하는데, 1달 2달이 지나도 제 자원봉사 시간이 안올라갔던 적이 있죠.

 

그래서 기관에 계속 전화를해서 시간을 올려달라고 한적이 있습니다.

 

 

그런데 실무자가 되어보니 알겠습니다.

 

자원봉사시간을 올릴 시간조차 없다는 것을요.

 

 

 

사람은, 누구나 자신의 입장에서만 생각을 하게 됩니다.

 

 

예비 사회복지사여러분 조금만 홈페이지를 둘러봐주세요.

 

실무자들이 어떤 글을 올리는지...

 

대부분 상사문제, 프로그램문제, 대상자문제, 업무문제 등으로 힘들어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실무자들은 결정권자가 아닙니다.

 

나중에 실무자가 되어보시면 알겠지만, 마음대로 좌지우지할 수 있는 자리가 아닙니다.

 

 

한번만 더 생각하고 배려해주시기 바랍니다.

공유하기
작성자

a.k○○

등록일
2017-10-20 11:23
조회수
1,247

댓글 162

안녕js

연말이 다가오니 행정업무가 너무 많네요..
생활시설이다보니..업무를 밤에하게되네요..^^
연말이라 더 바빠질거같지만 그래도 화이팅해보아요
2017-10-24 01:30

바이올렛카라선생님

100% 공감합니다.
지금은 잠시 휴직기간을 가지고 있고 다른 분야에 집중하고 있는데, 그때를 생각하면 절레절레 힘들어지곤 합니다.

저같은 케이스는 실무자 동시에 행정가의 역할을 함께 맡았던 엄청난 업무 부담이 제일 컸던것~~

모든 것들을 하기에 시간이 버거워 아침 5시 30분경 회사도착 ~ 저녁 11시 너머 퇴근하기를 밥먹듯해도 모든 것들을 처리하고 마감하는 것 자체가 너무도 버거웠던 그 시절들....

잘하고자하는 정신도 힘들고 버거운 업무량에 응급실을 몇번을 다녔는지,,,
긴급에 출동하여야 하는 상황에서 동료는 둔기에 맞아서 병원에 입원하고, 저는 청원경찰의 도움으로 간신히 모면했던 그 시간들도 잊혀지지는 않는 웃픈 일들도 다반사였죠.

본인일도 어렵지만 외부에서 인사들이 오시면 공항까지 마중가야하는 등 예상치못한 일들로 업무의 처리순서가 뒤죽박죽.

일주일에 수면시간이 최대 13시간을 넘지 않았던 그 시절,,후덜덜..
2017-10-21 09:36

a.k.a아재

일도 일이지만,
처우개선도 시급하죠ㅠ
사람들의 인식개선또한..

사회복지사라면 무조건 좋은일하는사람, 봉사하는사람 이라는 인식이 참 무섭습니다.
봉사하는 사람은 돈 조금받아도 된다는 그런 생각이요..
2017-10-24 10:37

제이에스

저도 공감합니다
2017-10-20 22:06

hope2

공감이 많이 되네요. 이해란 그 일을 경험하는 것이죠. 모두모두 힘내고 조금만 양보하고 조금만 더 고생합시다. ^^
2017-10-20 14:37

spring

네.. 진짜 맞아요
점심시간도 간신히 지키거나 밥먹고 바로 앉아서 일하고 야근하고, 다음날 일찔 출근해도 일이 없어지지가 않아요
정말정말 많아요
2017-10-20 12:52

a.k.a아재

저와 비슷한 시기에 취업성공하셔서 더욱 공감됩니다ㅠ
2017-10-20 12:55
자유게시판
번호제목등록자등록일추천조회수
3763아기고양이 키우기 새글2씨앗1라일락꽃잎15:18411
3762프로포절 작성중인데 늘 어렵네요~ 새글씨앗1맑음b 15:0804
3761또 다시 불거지는 아동학대 사건들. . . . 새글기관일반복지로 모두가 행복하게13:16011
3760새로운 한주~ 어떻게 시작하고 싶으신가요? 무더운 여름 행복은 내.. 새글기관일반복지로 모두가 행복하게13:0503
3759여름에 더위 조심하세요! 새글2씨앗1피스티스11:5609
3758휴가전 마지막 월요일 새글13열매3spring08:37352
3757날이 너무 덥네요ㅠㅠ 새글2씨앗1서닡07-22215
3756실습중인데 하나 하나 너무 어렵네요 ㅠㅠ 새글6씨앗1치킨킬러07-22258
3755폭염 효과 새글1씨앗1포근한의자07-22334
3754무더운 날씨입니다...운영비에 대한 부분 새글씨앗2비몽사몽07-22228
37537월 베스트 출석 점검 새글8나무2바이올렛카라선생님 07-215117
3752퇴근하고 싶다... 새글씨앗3명품07-21033
3751즐거운 불금 새글씨앗1물건일세07-20123
3750무더위 조심하세요 새글1기관일반정읍시북부노인복지관07-20120
3749폭염 이네요 다들 건강 유의 바랍니다. 새글4씨앗1한강용07-20129
3748현장실습을 마치고 새글4씨앗1라일락꽃잎07-20143
3747무더운 여름 새글2씨앗1물건일세07-20022
3746“학대로 고통받는 아이를 신속하게 구해내는 나라를 만들어 주세.. 새글씨앗3신동07-20118
3745무더위 새글2씨앗1또리링07-20320
3744더나은복지세상 사이트에 처음으로 글을 쓰게 되었네요 새글4씨앗1희망복지사다리07-20132
3743돈으로 우정을 살 수는 없다 새글1씨앗1김유정07-19325
3742힘내세요~!! 새글2기관일반드리밍07-19130
3741조금있으면 기관에서 아이들 데리고 바다로 놀러가요ㅜㅜ 새글7씨앗2형광펜07-194110
3740다들오늘 새글1씨앗1JS_S07-19219
3739오늘 저희는 대전 머드 축제 체험을 떠납니다~ 새글3씨앗1아이리스003307-19638
3738더운여름에 새글새싹1디에쑤07-19011
3737파이팅 새글씨앗1버터치즈07-19111
3736실습 청소 지원 새글2씨앗1갈량07-19268
3735요즘 진짜 무더위때문에 더 힘들어요 새글2씨앗1갱잉갱잉07-18328
3734날씨 탓 업무 미룸 새글씨앗1버터치즈07-18034

  • 서울사이버대학교 2018 하반기 신,편입생 모집중(사회복지학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