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가족에 두 얼굴

가족에 두 얼굴

                     

사랑하지만 상처도 주고받는 나와 가족의 심리테라피.   

최 광현 지음

 

우리마음에 깊은 상처는 대부분 가족과 연결되어있다.

가족에서 겪는 문제뿐만 아니라 삶에서 경험하는 불행, 낮은 자존감, 불편한 인간관계 등의 뿌리가 가족 안에 있다고 본다.

가족은 부부가 서로 다른 환경에서 태어나고, 자라면서 가족에게 받은 상처를 그대로 안고 새로운 가족을 꾸렸을 때 감정이 얽히고설키면서 상처를 주고받게 되는 것에 주목한다.

세상에서 가장 가까운 가족과 불편한 마음으로 사는 사람들은 국경을 초월해 어디에나 많다.

유럽 여러 나라의 수많은 가족들이 형제들이나 자녀들과 소식을 끊고 사는 갈등과 아픔은 우리나라와 많이 다르지는 않다.

 

  학생이 건네주는 자판기 커피를 거절한 교수는 한 학기동안 자신을 꼬집어 질문하는 그 학생에게 시달려야 했다.

냉담한 부모 아래서 자란 그 학생의 어린 시절부터 무언가 거절당하고 살았던 무의식이 자리 잡고 있었다. 는 것을 교수는 늦게 깨달았다.

 

  프롬은 상담이란 자기를 알게 하는 것이라고 정의 한다.

상담을 받는 행위 자체가 정신적 치유를 해 주는 것이 아니라, 상담 과정을 통해 자신을 앎으로써 불행의 반복으로부터 벗어나는 실마리를 얻게 된다고 해석 할 수 있다.

그래 내가 어린 시절 외로웠고 상처 받았지라고 단순히 머리로만 안다는 것이 아니고 뼛속 깊이 자리 잡은 외로움의 실체를 알았다고 벗어나는 것이 아니고 일상생활에서 자신과 대화를 하면서 자신을 설득하는 작업이 필요하다.

 이제는 그 상처의 감정을 객관화 시키고 다룰 수 있는 영역이 되어야 한다.

치유라는 것이 상처를 깨끗하게 지워주는 것이 아니고,

지난날의 상처로 더 이상 현재의 내 감정을 다치게 하거나 왜곡하는 것을 막는 것이다.

마음에 상처를 붕대로 감자

트라우마는 평생 치유되지 못하고 남는다.

자살골을 넣은 축구 선수가 몹시 괴로워하고 있다. 고통 받는 선수를 돕기 위해 친구들이 자살골을 넣은 축구 골대와 공에 붕대를 감았다. 그리고 사진을 찍어 그 선수에게 보여 주었다.

너의 실수가 아니고 축구 골대와 공이 몹시 아파있었던 거야 의식적으로 그렇게 생각을 하면서 무의식속에 있는 실수의 책임이 지워지는 것이다.

 

   행복한 가족의 비밀

자아분화라는 뜻은, 분노, 불안한 경우 이성으로써 통제하고 조정하는 능력을 말합니다.

가족은 복잡한 감정으로 이루어졌기 때문에 서로 상처를 주지 않으려면 먼저 자신의 지적능력 이성의 힘을 사용해야 한다.

이성의 힘을 적절히 사용하는 것이 분노로써 일어나는 불행을 막아내는 능력이 자아분화 지수이다.

가족 구성원이 불안에 적절하게 대처하지 못하면  과잉 행동으로 더 큰 어려움에 처 할 수 있다.

 이럴 때에 가족 구성원 중에 누군가가  지성과 이성 합리적으로 리드하고 대처 하는 것이 가족행복에 비밀이다.

 이혼율이 높아가는 것이 현실입니다. 남편을 바꾸려고 애 쓸 필요는 없다. 아내는 남편이 늘 바라는 인정과 칭찬을 해 줍니다. 그 동안 남편이 원한다는 것을 알았지만 속상해서 비난하고 인정하지 않던 자신을 바꾸면 됩니다.

남편을 인정해주고 칭찬해주면 남편은 당신을 황후로 모십니다. 진정한 가정에 행복과 평화는 내 안에 있습니다.

 

 
공유하기
작성자

황○○

등록일
2017-10-17 07:38
조회수
591

댓글 63

사랑방손님

감사합니다
2017-10-17 08:14

글짱이

요즘 심리학 책이 많이 보급되면서 내면의 상처를 보기도 하지만 은연중 내 가족은 이렇게 행복해야해란 강박을 가지게 되는 경우도 있다고 하네요. 영화나 책 안에 있는 가족은 허구 입니다. 모든 가정이 평범해요.. 그냥 서로 무관심할 때도 있고 서로 상처 줄때도 있죠. 이런 것을 인정 못하고 허구를 쫓는 것도 문제가 될 수 있습니다.
2017-10-17 08:43

인제모나리자

서로 노력해야 합니다
2017-10-17 10:30
자유게시판
번호제목등록자등록일추천조회수
3716[아기웃음소리] 캬하~ 너무 귀여워♥27게시판지기관리자12-01122,879
3715자유토론방 활용법이란?1나무2바이올렛카라선생님 12-2163,348
3714비밀글 볼 수 있게 풀어주셔서 감사해요.나무2바이올렛카라선생님 12-2124,386
3713아이디 관련 질문입니다.1나무2바이올렛카라선생님 12-2443,061
3712데이트하는 기분 (타인의 글을 읽어주시는 분들께 감사)17나무2바이올렛카라선생님 12-28143,444
3711사회복지현장이야기 - 관점의 차이?4씨앗5칼뺏긴산적01-17113,264
3710이제 곧 2014 사회복지사1급 국가시험이네요...19가지4쵸키쵸키01-2074,479
3709웃고삽시다...3씨앗5지무일업01-21132,060
3708자원봉사신규인증관리요원양성교육을 다녀온 후기...2씨앗5지무일업01-21104,552
3707지역사회방문봉사Pg - 천사아이들씨앗5지무일업01-2154,640
3706의견을 듣고 싶습니다.1씨앗5지무일업01-2162,926
3705에피소드#1 - 정신보건현장 첫번째 이야기31씨앗5지무일업01-2173,005
3704에피소드#2 정신보건현장 캠프이야기31씨앗5지무일업01-2173,196
3703에피소드#3 정신보건현장 팀 체제2씨앗5지무일업01-2183,447
3702'더나세 모든 회원여러분' 모두들 어떻게 지내시나요1씨앗5지무일업01-2154,493
3701@@교육원 수강과목씨앗2천사소년하니01-2164,547
3700우아~~ 더나세 오랜만예요~~^^3새싹2물고기02-0524,588
3699사회복지 자격시험에 대비하는 방법 2나무2바이올렛카라선생님 02-0675,663
3698이런 곳이 생긴줄도 몰랐네요...^^씨앗4고독한베이시스트02-1263,316
3697용어가 어려운 글이나 자료에 대한 이해의 말씀~^^ 나무2바이올렛카라선생님 02-1353,254
3696오랜만에 소소한 이야기에 글을 올려봅니다.1씨앗5지무일업03-0543,644
3695비가 오는 수요일엔 빨간장미를~씨앗2아욱맘03-1254,422
36947회~11회의 기출문제 해설과 정답 풀이를 올리면서~~ 2나무2바이올렛카라선생님 03-1873,549
3693SKT 서비스 통신장애 요금감액 및 보상 대상자 조회 결과 해봤어요ㅜ..7게시판지기관리자03-2556,131
3692봄꽃 가득한 4월을 맞이하여 행운과 사랑 가득담아1나무2바이올렛카라선생님 03-2863,796
3691푸하핫~^^1새싹2물고기04-0133,207
3690오랜만이예요..504-0343,484
3689팀의 연계와 봉사자 관리3씨앗1하늘을날다04-0633,177
3688노인일자리 참여자분들과 야외 단합대회 갑니다.1새싹4대전짱04-1523,257
3687^^2새싹5사랑 소망 믿음04-1532,667

V-Bann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