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인근에 도둑이 있어요

진짜.. 해마다 너무 화가납니다.

저는 빌라에 살고있고, 주변에 빌라가 많고, 대학교가 있습니다.

주차장과 현관문 쪽 화단에 전나무 하나만 있고, 지져분하게 잡초만 무성합니다.

 

흙이 그냥 놀고있는게 아까워서 재작년에 잡초 다 뽑고, 꽉꽉 다져진 흙을 삽으로 뒤집어서 정리를 했습니다.

작은 꽃화분들 몇개랑 고구마를 심어서 여름내내 물주면서 줄기도 먹고, 넝쿨져가는 모습을 보면서 뿌듯해했습니다.

그런데 누군가가 넝쿨을 뒤짚어서 고구마를 다 캐가서 굉장히 많이 허무했었습니다.

작년에 같이 심은 다른 것들은 말짱한데 말이예요.

 

그리고 집에서 키우던 미니장미를 작년 가을에 화단에 묻어놓고 봄에 새로 핀 꽃을 보면서 집을 드나들때마다 참 이뻐했었는데, 또 누군가가 장미를 전부 뽑아갔어요!

노란 장미가 피고, 잔뜩 몽오리가 올라왔는데 그걸 뽑아가다니요

정말.. 큰걸 훔쳐가든 작은걸 훔쳐가든 도둑은 벌받았으면 좋겠어요ㅠㅠ 

공유하기
작성자

spr○○

등록일
2017-05-18 21:16
조회수
1,148

댓글 93

바이올렛카라선생님

아마도 지나가던 귀여운 견공들의 장난이 아닐까 싶어요.
고구마 냄새를 맡고 지나가다가 배고파서 그만.ㅋㅋㅋ
티브이에서 본 풍경인데요.
요 견공인 녀석이 무맛을 알아서 주인이 숨겨두어도 그걸 구태어 찾아서
먹곤했서, 주인이 그걸 땅에 묻어두었다네요.
그런데 그것도 기우.. 아주 잘 찾아내서 야곰야곰 먹고는 시치미 떼는 녀석들의 모습 구경한 적 있어요.

제 지인의 이야기인데 비슷한 케이스가 있었더랬습니다.
그분도 주변 분인줄 알았는데, 아니나다를까
초등학교 1학년에 재학중인 막내아드님께서 여자친구준다고 뽑았다가 양심찔려서
주변에서 꽃을 따다가 심어두었다는 사례가 있었습니다.
당연 그 꽃에는 뿌리가 없었으며, 꽃을 따려다가 찔린 상처가 근거가 되어 잡았다고 하네요.ㅎㅎ


해답이나 결과는 다른 곳에 있는데, 내가 미쳐 보지 못한 상황에서 결론을 내리다보면
억울한 케이스를 선물받은 분들에게 가혹한 처사가 되고 맙니다.

늘 조심조심 그리고 신중하게 생각하도록 해요. 우리모두,,,


의심자들은 먼곳에 있지 않아요, ㅎㅎ
2017-05-19 08:43

spring

또 지나간 일이니 그러려니 하려구요
사는게 별일을 다 겪는 과정이니까요..
2017-05-19 15:56

사랑방손님

얼마나 고구마가 먹고 싶었으면, 얼마나 장미가 예쁘면 그랬을까?
2017-05-19 08:19

spring

그러니까요ㅠㅠ
이뻐서 혼자 보려가 가져갔나봐요..
2017-05-19 11:58

호진씨

많이 당황스러웠겠어요
아무리 남의 것이 탐이나도 그렇지
한해동안 고생한것에 대한 보상도 없이 너무 허무하네요
2017-05-19 00:35

spring

네ㅠㅠ
아끼는걸 도둑맞는게 이런 기분인줄 몰랐어요ㅠㅠ
2017-05-19 03:24
자유게시판
번호제목등록자등록일추천조회수
3318걱정이 많은 그대에게 새글1씨앗1맹그니12:59326
3317반갑습니다. 새글3씨앗1맹그니12:57014
3316리터팡팡 이벤트 진행합니다. 새글10나무2바이올렛카라선생님 09:026119
33152018년도 5월 베스트 활동가 발표합니다. 새글1나무2바이올렛카라선생님 08:45331
3314아동수당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새글2씨앗1쿼어카05:40028
3313실습기관을 어디로 선택해야할지 고민이네요 새글1씨앗1상현달01:09018
3312요즘 날씨가 왔다갔다 하네요 새글씨앗1거짓말쟁이05-20014
3311사회복지사 복지 개선 연구 논문 새글2새싹1서편제05-20140
3310오늘 날씨 너무 좋네요~~ 새글3새싹1서편제05-19123
3309이런 곳을 이제야 알다니 새글1씨앗1졸구05-19032
3308이런곳이있었다니 너무 좋네요 새글2씨앗1미로미로05-19227
3307칭찬합니다^^ 새글1씨앗1세아이맘뽁05-19116
3306사회복지를 위한 이런 곳이 있다니요~ 새글3씨앗1세아이맘뽁05-19245
3305울 딸 -취직(?)했습니다 새글11씨앗2기쁨과 감사05-1910107
3304지역아동센터실습하신분계시나요??? 새글2씨앗2이릅입니다05-19138
3303축하해주세요 새글14씨앗5까망리나05-19992
3302인천책사넷 모임 새글1입새3무유05-18327
3301금요일~~ 새글2씨앗2bjh131205-18123
3300사회복지 실습 마쳤더니 홀가분 하네요 새글13기관일반서한바터05-187106
3299불금입니다 새글씨앗1엠포리얼05-18010
3298즐거운 금요일이네용^^ 새글1씨앗2HS맘05-18110
3297잔비가 내리는 금욜입니다 새글1씨앗1연팔이05-1804
3296생명을 구하는 피뢰침을 칭찬합니다. 새글2씨앗5사랑 더하기05-18030
3295제주에서 지적장애 중고생과 갈만한 곳이 어디있을까요? 새글씨앗5사랑 더하기05-18124
3294내일 결혼합니다! 새글25입새4a.k.a아재05-1811159
3293아이들이 들떠 있어요~ 새글11기관일반증평지역아동센터05-17882
3292스스로에 대한 다짐의 소리 새글2씨앗1하와이안블루05-17425
3291하루종일 비가 새글2씨앗1꿈 희망 사랑05-17335
3290길을 막진 않지만, 이야기라도 새글9입새2잘달리자05-17365
3289아기를 원하는 여성 새글기관일반bbong05-17037

V-Bann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