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자유게시판

분류

소소한이야기

이직하고 싶습니다.

매일매일이 스트레스 받아 힘들어 의견을 구하기 위해 글을 적어봅니다.

지금 주간보호랑 직업재활을 동시에 운영하는 곳에서 일하는 중입니다.

직업재활은 저 혼자 담당이구요 주간보호는 다른 여자선생님 4명이 있습니다.

사무실은 같은곳에서 씁니다.

여자4명에 남자1명의 여초회사.

다 나이 많은 아줌마들이고 완전 머슴처럼 부려먹어지니까 일하기가 싫어집니다.

저는 27살이고 아줌마들끼리 수다떠니까 무슨 말인지 모르겠고 저는 일하면서 입을 뗄 일이 업무거리 외에는 말할거리가 없습니다.

여기에서 일한지 4개월이고 다른곳에서 일한 경력이 3년이 있는데 4개월짜리 경력은 쳐주지 않겠죠...

일하면서 이력서 내는 것도 좋은 방법인가요? 아니면 취업하기 쉽지 않으니까 참고 하는게 나을까요?

4

추천하기

0

반대하기

첨부파일 다운로드

등록자공중산책

등록일2017-05-16 11:00

조회수1,568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밴드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댓글쓰기 소중한 댓글과 추천은 작성자에게는 큰 힘이 됩니다.
스팸방지코드 :

열심히살자

| 2017-05-16 13:24

추천하기0반대하기0댓글등록

일단 참고 더 일해보세요. 경력이 더 쌓이고 전문가가 될때 이직해도 늦지 않을겁니다. 지금의 어려움이 나중에는 스펙이 될수 있습니다. ^^

ㅓㅎ

| 2017-05-16 13:32

추천하기1반대하기0댓글등록

한편으로 정말 도저히 안되겠다 싶은 곳은 빨리 이직하시는게 좋을 수도 있습니다.
저도 6개월만에 퇴사해서 이직한 케이스라...
객관적으로 생각하셔서 지금 고민하는 것들을 내부적으로 해소할 수 있는 방법이 있는지... 정말 이곳에서는 안되겠다 생각한다면 다음 이직할 곳을 알아보시면서 차근히 준비하세요! 단기간 일한 부분도 경력에 들어갈 수는 있지만 면접 시 그 사유에 대해서는 많이 물어보시더군요... 앞으로 이직할 곳에서도 그런 일이 없으리라는 보장은 없으니까요...

땡규맘

| 2017-05-16 13:34

추천하기1반대하기0댓글등록

직장을 자주 옮기는 것도 좋지 않지만, 맞지 않는 직장에서 무조건 참고만 일하는 것도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앞으로의 미래를 본다면 본인에게 맞는 직장에서 즐겁게 일하면서 능력 쌓는 것이 더 좋지 않을까요? 신중하게 생각해서 아니다 싶으면 이직을 권해요~ 시간을 더 허비하기 보다 자신과 맞는 직장을 찾는게 좋을 듯 합니다~

욜로인생

| 2017-05-16 16:43

추천하기1반대하기0댓글등록

이직..참 쉽지만 어려운 이야기죠
사회는 참 자리가없습니다 경쟁자두많구요, 저도 마찬가지로 여자분들이 많~은곳에서 일을합니다
그런 느낌은 참잘 들죠.. 무거운거 아주 사소한거라도 이야기하는
남자가 해야지.. 근데 그것도 견디는 과정중 하나라고 생각해요
아니면 직접이야기하세요 가벼운것은 선생님들이 하시라고..
어쩔때는 자신의 의견을 이야기하는것도 필요합니다.

초코로즈

| 2017-05-16 18:42

추천하기0반대하기0댓글등록

지금은 힘들지 몰라도 잦은 이직은 추후에 더 어려운 상황을 발생시킬 수 있어요. 면접관들은 어떤 사정으로 이직을 하였는지 알지 못하니까요. 잘 생각해보세요^^

spring

| 2017-05-16 20:22

추천하기0반대하기0댓글등록

마음이 아픕니다..
너무 아닌 곳에서는 오래 있지말고, 다른데 알아보세요
견디고, 성장할만한 곳이면 버티시구요..

2017년 개축

| 2017-05-17 16:53

추천하기0반대하기0댓글등록

이직 경험이 있으신 것 같은데... 제 경험을 보면 한 번 이직한 경험이 있으면 자주 이직을 알아보게 되더라구요. 그러다 보니 정체성도 없어지는 것 같고..., 우선 업무가 본인에게 맞는지 좀 더 고민해보는게 좋겠습니다. 그런 후 결정해도 늦지 않을 듯 합니다.

지상의전능

| 2017-05-18 14:01

추천하기0반대하기0댓글등록

어디를 가던지 격어야될 문제네요.....남자인력이 확실히 없는건 맞습니다. 굳이 옴기시려면 확실히 자리확보하고 움직이세요. 남자 받아줄곳은 얼마 없습니다. 어디를가나 머슴처럼 부려먹죠....

진강산

| 2017-05-22 14:49

추천하기0반대하기0댓글등록

같은 또래라도 있으면 견딜수 있는데, 안타깝네요. 이력서는 일하면서 내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입니다.
그리고 끝날때까지 정성껏, 최선을 다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번호제목등록자등록일추천조회수
2413학교폭력과 관련된 학교장의 권한이 어디까지인가요? 씨앗4괴발새발2017.11.19022
2412사회복지사 1 급 준비중입니다 씨앗1소나무와 하..2017.11.19253
2411실습 평가 점수는 누가 주시는건가요? 3씨앗42017.11.18186
2410날이 많이 추워졌네요^^ 씨앗1wlsdk2017.11.18163
2409사무실에서 카카오톡 및 네이트온 등 메신저 사용 금지 하는 곳? 7씨앗2한류희2017.11.175117
2408사단법인만 호봉제로 올라가나요?? 4씨앗3양토끼2017.11.17466
2407김장김치 나누기 사업하다가 죽겠어요.. 12씨앗1다희마미2017.11.178141
2406자료다운 리터가...ㅠㅠ 6씨앗2dodomom2017.11.17681
2405배꼼 보면 웃음을 2씨앗1흑전갈맨14142017.11.17243
2404날씨 1씨앗4잉웅2017.11.17122
2403여기는 포항! 아직도 후덜덜 합니다. 12씨앗2dodomom2017.11.17788
2402내 짝은 어디에 있을까 5씨앗1흑전갈맨14142017.11.164125
2401안녕하세요? 2씨앗1흑전갈맨14142017.11.16278
2400어제 경기도 온라인 여론조사에 참여했어요. 3씨앗1해경맘2017.11.16496
2399부의 추월차선 1씨앗1카이테스2017.11.16130
2398진정한 친구란 2씨앗1카이테스2017.11.16239
2397어제는 포항 두번 지진 1씨앗1흑전갈맨14142017.11.16144
2396어제 지진에 이어 화재까지.... 1씨앗2기출다나와2017.11.16040
2395사회복지사1급 보통 몇개월 공부하시나요? 6씨앗1skyarias2017.11.162119
2394수능이 미뤄졌다고하네요 씨앗4잉웅2017.11.16031
2393감기걸렸어요 ㅜㅜ 3씨앗1스노우꽃2017.11.16146
2392선생님~~~!!! 새싹3푸른도끼달2017.11.150264
2391수능보는 학생들 시험 잘보길 기원합니다. 3씨앗1감사^^2017.11.151316
23902018년 열한 번째 피스로드 [네모난 책 너머 둥근 지구로] 2씨앗2피스캠프2017.11.151223
23892018년 열아홉 번째 방학캠프 [코피 터지게 놀자 시즌9] 2씨앗2피스캠프2017.11.152210
2388지진... 괜찮으신지요? 12씨앗5AQUAMARIN2017.11.157314
2387우리은행 취약계층 공모사업이요 2씨앗1반드시실명2017.11.156210
2386날씨가 너무 추워졌습니다. 4씨앗1과제에찌든삶2017.11.153203
2385추워 하는데요 4씨앗1흑전갈맨14142017.11.151229
2384벌써 내일이 수능일이네요... 5씨앗2기출다나와2017.11.152269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더나은복지세상을을 위한 SKT 휴대폰 특가 판매
더나은복지세상 배너광고신청안내
더나은복지세상 홈페이지는 크롬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 홈페이지 후원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