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초짜 복지사의 나누고 싶은 이야기

'인간을 재료로 사용한다.'

 

사회복지 행정론에서 듣던 말을 현장에서 뼈저리게 느꼈습니다.

​첫 복지관의 부정, 청탁, 편법 그리고 그 대가로 서비스의 누수는 이용자의 몫.

 

거꾸로 흐르는 저 연어를 보라던 어떤 가수의 노랫말처럼 물살을 거스르자 감당하기 힘든 시간이었네요.

노골적 퇴근 5분전 일감 던지기, 밤샘 야근의 연속, 몇 없는 직원 속에서 왕따


1달, 3달, 2달 왜이리 전임자들의 근속연수가 짧은가

새벽 4시, 빈 엑셀파일로 1년치 가짜장부 만들다가 탁! 하고 책상을 때리며 깨닫습니다.


권력이라는 밭에

용자라는 씨를 심고

직원이라는 거름으로

 

그렇게 키워 낸 대외용 열매는

모르고도 맛있다고 소문내고, 알면서도 속아주고

그렇게 아주 잘~ 팔립니다.

 

딱 18개월, 죽자고 버티다가 진짜 죽을거 같아서 그만두고

나에게 심어 준 패배자라는 낙인은 혼자 치료하며

새로운 직장으로 옮겼습니다.

 

 

이제 막 사회복지 일을 시작한 분들,

 

옛 말처럼 무조건 3년은 버텨야 하나요?

부당한 직장의 행동에 눈감고 순응하기만 해야 하나요?

코로나로 재취업이 힘든데 참아야 하나요?

 

전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보름만에 새로이 취업한 복지관에서 더 없이 행복하게 근무하고 있습니다.

 

이 글을 읽고 있는 저를 포함한 초짜 사회복지사님들.

행복하셨으면 합니다.

 

내가 행복하지 않으면 누구도 행복하게 해줄 수 없습니다.

나는 지금 착한 일을 하는게 아니라, 해야 할 업무의 성격이 선한 영향력을 갖고 있는 겁니다.

 

먼저는 초짜 복지사 여러분

그리고 부모님

그리고 우리가 만날 이용자와 생활인

모두를 위해서라도 결단을 통해 행복을 찾으시길 부탁드립니다.

 

저도 앞으로도 그럴 생각입니다.

 

그리고 혹시라도 이 글을 읽는 권력이란 텃밭의 주인 분들은

당신의 갈고리 끝에 매달린 살점이나 한번 보시고 마저 밭 가꾸시길 부탁드립니다.


 

공유하기
작성자

복○○

등록일
2021-02-19 16:21
조회수
434

댓글 10

사회복지인

과거 심심찮게 언론 보도에서 사회복지 부정부패 사건을 볼 수 있었는데.. 요즘은 잘 나타나지 안죠?
하지만 오늘 날에도 우리 주변에서는 지속해서 위 사례와 같은 일들이 일어나고 있는 것 같습니다.
내부 직원의 양심고백이 실현되지 안는 한 외부에 알려지지 않고,
그들끼리 그리고 관계 공무원도 알고 있으면서 자기 일거리 많아 질까봐, 승진에 발목을 잡힐까봐,
조용 조용 한 것 같습니다.

저 역시 사회복지 현장에서 15년 동안 밭갈이를 하고 있는데.. 혼자만의 힘으론 절대 변화 시킬 수 없더군요.

마지막으로 오염된 현장에서 근무를 하고 있을 수 있는 사회복지사가 있다면 이직, 또는 새로운 일자리를 찾는게
맞다고 생각 합니다.

어느새 그들과 같은 생각 같은 행동으로 후배 복지사들로하여금 같은 대우를 받을 수 있기에.. ㅠㅠ
2021-02-24 09:27

밝은태양

어휴... 사회를 위해 기여한다는 나름 좋은 취지의 직장에서도 이런 갑질이 만연하다니요...
응원합니다.
2021-02-24 00:49

사례관리가뭔가요

응원합니다...
2021-02-23 10:26

유키아

어휴.. 아직도 이런 곳이 있네요
2021-02-21 20:38

이동동

생각나는 기관이 있고.. 그 기관의 누구는 법인의 묵인 아래 비슷하게 있겠죠..
지자체에서도 뿌리 뽑을 생각이 없으니까요..
2021-02-21 20:31

사회사업가K

아 요즘에도 그런 곳이 있나보네요...
2021-02-20 19:15

승현승민맘

이 글을 읽고 저도 힘을 내야 겠어요.
2021-02-20 13:47

크리스티안

18개월...오래 참으셨네요. 요새는 아니다 싶으면 한 달이나 석달, 길면 1년 채우고 가야죠. 한달만 일해봐도 어떤 곳이지는 감이 오니까요.
2021-02-19 17:25

백댄서

그런 상황을 겪어보진 않았지만 글을 읽은것만으로 비참함을 느꼈습니다... 좋을 글 감사합니다
2021-02-19 17:16

에잇

요즘도 그런곳이 있다니 충격적이네요... 그런곳일수록 당당히 목소리 낼 필요가 있는것같아요 모두힘내세요!
2021-02-19 16:48
자유게시판
번호제목등록자등록일추천조회수
공지자유게시판에 올라오는 질문을 보며 혼자 드는 생각 266열매1맴매01-041836,785
공지게시판에 자주 등장하는 질문들 위주 정리. 225가지2a.k.a아재09-131837,336
8957프로포절 사례집 참고하는 다른 사이트 알고 계신가요? 새글씨앗2lsakai10:52012
8956장애인활동지원사 자격증이 장애인복지시설 취업에 도움이 되나요? 새글1새싹1따뜻한눈빛03-08029
8955또 연기.. 새글2씨앗1보노보노103-08099
8954좋은하루되세요 새글1씨앗4훈남막내03-08022
8953서비스 제공 직원 모니터링 중 가장 효과적인 방법이 무엇일까요? 새글씨앗2노통장03-08036
8952다들 보호종료아동에 대해 아시는거 있으신가요? 새글2씨앗1김기원입돠03-08039
8951정신건강사회복지사 수련 집단프로그램 다들 몇회기 하시나요? 새글씨앗2lsakai03-08031
8950한 주~ 새글기관일반어린친구03-0809
8949불화의 목소리를 통제하라 새글입새1jupiter03-08044
8948사회복지사 + 영어 새글3씨앗2hahana03-070181
8947노인주간보호센터 메뉴얼/ 운영지침 ? 새글1씨앗1ddbb03-050102
8946독거노인 자원봉사 프로그램 사업계획서 새글씨앗1lwb526503-05069
8945노인맞춤돌봄서비스 질문이요! 새글2씨앗1몽끼리03-050136
8944질문요~~~ 새글씨앗1포니워니03-05060
8943코로나로인해 다들 고생이 많으십니다 새글3기관일반씨드센터03-05197
8942일교차가심합니다 새글2씨앗4훈남막내03-05162
8941퇴근하고 싶네요ㅠㅠㅠ 새글4씨앗2투다리스머프03-050148
8940아침에 차 한 잔 새글3입새1jupiter03-050109
8939퇴사 후 생활 새글7씨앗4화이탱탱탱03-050247
8938선배님들 ㅠ 팁좀부탁드립니다. 새글10씨앗13533503-042308
8937선배님들 도로연수 받을건데용! 새글5새싹2꿈꾸밍03-041181
8936청년창업지원 새글입새2뜌뚜뜌03-04148
8935나이 많으면 종합사회복지관이나 노인종합복지관 이런데 지원 자체.. 새글3새싹5준누03-040284
8934장애인 작업활동 뭐가있을까요?? 새글1씨앗1사스라03-040177
8933다들 취미/여가활동 비대면 키트 어떤거 하시나요 ? 새글2씨앗1쪼꼬만도토리03-040232
8932차 샀어요~ 새글17새싹2애링애리03-043373
8931비소식... 새글4씨앗1은빛호수03-042160
8930첫번째 면접 보고 결과가 나왔어요 새글16씨앗2고숨토치03-031378

  • 안경수리전문점 제이테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