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슈퍼바이지가 슈퍼바이저에게 거는 게임

 내가 잘 해주잖아요, 그러니 당신도 내게 잘해주세요

이 게임의 핵심은 아첨입니다.

 

 

 약한 저를 보호해주세요

 이 게임은 슈퍼바이지가 개인적인 어려움을 노출하고 이에 대한 상담을 요구하게 되면서 직무에 대한 슈퍼비전을 방해하는 것입니다.

 

최대한 참여시켜 주세요

이 게임은 슈퍼바이저와 슈퍼바이지 간에 모든 것이 평등하다는 민주적 원칙을 내세우거나 슈퍼비전의 수평적 관계를 왜곡하여 적용할 때 발생합니다

 

 친구 간에 무슨 평가요?”

이 게임은 슈퍼비전의 이중관계와도 관련됩니다.

 

 

 

 아 슬퍼요

이 게임은 슈퍼바이지의 무기력과 의존심을 나타내는 것으로 주로 신입직원들이 합법적으로 사용하는

 

 방해해서 앞서기

이 게임은 슈퍼바이지가 자신의 실수를 먼저 말하면서 슈퍼비전을 시작합니다.

 

 모든 것이 혼란스러워요

이 게임은 슈퍼바이저의 권위를 줄이기 위한 슈퍼바이지의 전략으로, 다양한 권위자들을 들먹이면서 슈퍼바이저의 개입이나 관점과 다름을 강조하는 것입니다

 

 당신이 말한 대로 한거예요

이 게임은 대부분 슈퍼바이저에게 좋지 않은 감정을 가진 슈퍼바이지가 거는 게임의 일종입니다

 

 나요? 나 아닌데요

이 게임은 슈퍼바이지가 직무수행의 실수를 다른 원인으로 돌리는 것입니다.

 

 , 그러나

이 게임은 슈퍼바이저의 슈퍼비전 내용을 수용하는 것처럼 겉으로는 행동하지만 사실은 거절하는 것을 말합니다.

 


 당신이 뭘 아나요?”

이 게임은 슈퍼바이지가 슈퍼바이저보다 더 잘 알고 있다고 주장하는 것입니다.

  

 소용 없어요

이 게임은 사회행동적 입장을 지향하는 슈퍼바이지로부터 종종 시작되는 게임입니다.

 

 있는 그대로 말하는 것입니다

이 게임은 슈퍼바이지의 언어폭력으로 보고 있습니다. 사례회의 등에서 슈퍼바이지가 클라이언트와의 상담에서 있었던 상황을 그대로 알려준다는 이유로, 저속한 표현을 그대로 사용함으로써 슈퍼바이저를 당황하게 만들고 불쾌감을 조장하여 둘 사이의 권력 불균형을 바꾸어 놓으려는 것입니다.

 

 

위의 예시들 처럼 실제 현장에서 슈퍼바이지가 슈퍼바이저에게 거는 예시(상황)과

그에따른 슈퍼바이저의 대응방안(대처방안) 무엇이 있을까요?

 

 

 

 관련키워드
상담,사례
공유하기
작성자

뜌○○

등록일
2019-04-22 09:26
조회수
317

댓글 138

하늘엔젤

사람과의 관계에서 제일 중요한 건
있는 그대로를 바라봐 주며
진실된 마음이 아닐까요??

클라이언트에게도..
같이 일하는 동료에게도..
2019-04-23 18:29

목화꽃

어디에서든 사람과의 관계가 참 어려운 것 같아요.
2019-04-23 16:34

맴매

둘러서 표현하셨는데, 굉장히 힘듦이 느껴지네요. 정말 고생이 많으시겠습니다.
제가 능력이 부족하고, 상황을 잘 몰라 대처방안까지 말씀드리기가 힘들지만
글쓴분의 마음을 공감 해드릴 수 밖에 없을 것 같아요.

제 경험을 말씀 드리면, '사람은 고쳐쓰는 게 아니다.' 입니다.
처음에는 이 말이 부정적이였습니다. '사람은 바뀌지 않으니 포기할 것은 포기해라.' 라고 생각했거든요.
근데, 환경을 바꾸고 제가 먼저 기준을 세우니

사람은 바뀌지 않으나 그 환경이 변화하여 저에게 대하는 태도가 달라지더군요.

저에게 앞에서 대 놓고 X발 이라고 욕 하던 팀원이 있었습니다. (물론 감정이 격해져서겠지요.) 단 한번도 팀장님이라는 단어를 붙인 적 없는 사람이었지요. 2년이 지난 지금도 사실 문득문득 그때 생각이 떠 오르면 가슴이 좀 아플 때가 있지만 지금은 굉장히 잘 지내고 있습니다. 그 이유는

1. 개인적인 감정을 쏟지 않았다.
: 그 욕 사건 이전이든 이후로 사적이든 공적이든 그 일에 대한 언급은 하지 않았으며, 더 철저하게 업무적으로 깔끔하게 대했습니다. 본인이 존중 받는다는 느낌을 주면서요.

2. 업무함에 있어서 본인에게 최선의 이익이 되도록 옆에서 지원했다.
: 팀원이 예전부터 고충이던 업무의 중복성을 이해하고 본인 입장에서 해결하려고 노력하고, 그걸 상급자와 조율하여 적용하였습니다. 그때 눈빛이 처음으로 바뀌는걸 느꼈습니다. (나중에 슬쩍 이야기 하던데, 본인을 위해주는걸 느꼈다고 하더군요. 이 생각이 박히니 제가 하는 행동을 한번 정도는 이해하려고 하는 모습을 보이더라구요.)

3. 법, 규정, 메뉴얼 등을 토대로 원리원칙을 준수하여 제 기준을 세우고 대했습니다.
: 그 전엔 제 슈퍼비전에서 기준이 없었을 수도 있습니다. 그래서 질문에 즉흥적으로 대답을 하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당시 저는 일관성 있는 슈퍼비전을 제공했다고 생각했지만 제공한 내용을 종합적으로 훑어보니 기준이 없다는걸 깨달았죠. 우선 그 기준을 제 상급자와 함께 세웠습니다. 지침과 법에 근거하여. 그리고 약 2년간 일관성 있는 슈퍼비전 제공 및 상대의 업무 존중을 행하니, 팀원의 태도가 변화하더군요.

되돌릴 수 없는 관계라고 생각했는데, 개인의 문제에 초첨을 맞추면 아마 답 없고, 스트레스 많이 받을겁니다.
항상 우리가 서비스 대상자에게 이야기 하는 환경 속 인간을 팀원에게도 맞추면 변화 가능성이 있을겁니다. 물론 그 과정이 굉장히 힘들겠지만요. 아마 저도 제 상급자가 없었으면 하기 힘들지 않았을까 싶습니다.
2019-04-22 10:29

잘달리자

맴매님 글은 일단 추천하고 봐야 합니다.
본 사람들은 다 추천 누르고 가세요..
2019-04-22 21:45

맴매

부끄럽습니다........
2019-04-23 15:45

뜌뚜뜌

좋은 답변 감사합니다. 관계과 회복되어서 정말 다행이에요 ㅠㅠ
직장생활에서 사람간의 관계가 제일 어려운 것 같아요. 항상 노력해야겠어요..!
2019-04-23 09:02

맴매

사실 아직 회복이 되었다고 생각 안들어요^^;;
친한 사이에서도 조심해야 할 부분이 있고,
어려운 관계에서도 항상 긴장의 끈을 놓기가 힘들죠.
아직 밀당 중인것 같습니다 ㅎㅎ
2019-04-23 15:43

adeloga

참 현명하시고 내공이 느껴집니다. 덕분에 많이 배우고 있습니다.^^
2019-04-23 09:28

맴매

아직 많이 부족하여 도움을 받습니다.
2019-04-24 08:46

V-Bann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