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위로 이동
로그인

더나은복지세상

검색
분류1
복지실무현장

경기도 한 공무원으로부터 들은 말입니다.

과거에 같이 공부하다가 알게 된 지인으로부터 연락이 와서 이야기를 주고받았는데

이 분이 복지직 공무원이 복지관보다 갑이라는 발언을 하였습니다.

증거는 카톡 내용이며, 실제로 '갑'이라는 단어를 사용하였습니다.

그냥 넘길지 민원을 넣을지 고민입니다.

선배님들의 의견을 듣고 싶습니다.

공유하기
등록자

j27○○

등록일
2018-06-13 21:58
조회
420

댓글 23

사과나무

실제 민간에서 예산집행은 하지만 평가권한이 지자체에 있으니 그렇게 느끼는 것 같네요...
씁쓸합니다... 갑이라 생각하는 그분은 그냥 그정도의 사람이네요...
2018-06-19 13:07

잘달리자

ㅋㅋㅋㅋ 갑이라고 생각하고, 또 그러고 있으니 뭐 어쩝니까?
아니라고 말할 수 없고, 행정적 지도과 평가 등에서도
늘 을의 위치에 있는 것이 사실아닌 사실인데요.
물론, 제기하실 수야 있지만,
구제받은 가능성은 낮다는 것만 아시면 되겠네요.
물론, 어떤 이야기 중에 갑이라고 말이 나왔는지에 따라 다르니까요?

더 생각해보아야 할 것은
어쩌면 사회복지사도 클라이언트들에게 갑의 위치에 있지는 않았을까요?
말로 내뱉지만 않았지.
확~~ 끊어버린다느니, 주지 않는다느니
말하거나, 생각하거나, 싫다는 내색을 했던 때가 있잖아요.
서운했다면, 먼저 타산지석으로 삼아보는 것이 좋겠네요.
난 그 돌떵이처럼 생각하지 말아야지 하고,
그 '갑'이란 사람을 '돌땡이'로 생각하시면 좋겠습니다.
2018-06-19 10:06

람쥐

민원올린다고 별다르게 달라질 것 같지는 않내요...ㅎ 그렇게 생각안하는 사람들도 있겠지만 대부분 그렇게 생각하죠..
2018-06-19 09:34

비에프

웬수지간이 아니면 그냥 넘기는게 좋을듯하네요..
님이 나중에 갑이 될지도 모르쟎아요
2018-06-18 17:47

민&민

공무원들 안그렇게 생각하는 사람 없어요...
갑인지 을인지 말만 안할뿐....
그냥 참으시는게 정신건강에 좋을듯 싶어요
2018-06-18 17:33

도토리밤

그냥 넘기는게 속이 더 편하실거 같아요. 서로서로가 ㅠㅠ
2018-06-18 13:35

나는나지욥

지자체 마다, 담당자 마다 마인드에 따라 다르니..
(아직도 본인들이 갑이라고 생각하시는 분들이 많더라구요..)
또 지자체에서 돈을 주고 우리는 받는 입장이니 더 그럴 수 밖에요..
정말 갑질하는 공무원들 보면 짜증이 나지만 쉽게 말할 수 없는 이런 현실이 참으로 안타깝네요..
다른 민원인들한테는 질질 기면서 우리한테는 고개 빳빳이 세우며 지시하듯 이야기하는 상황을 보면 더욱 그러 하구요..
뭐라 이야기 하기가 참으로 어렵네요..ㅜㅜ
2018-06-18 09:41

까망리나

아시는 분이라 서로 얼굴붉어지는것보다 추후에 사석에서 한번이야기하심이 어떨련지요?
2018-06-17 21:38  모바일에서 작성되었습니다.

진강산

많이 힘들지요. 그래도 복지사는 공무원의 을이 되어 그들이 원하는 것을 해 주어야 합니다.
그래야 우리가 쉽게 일을 할 수 있습니다. 을로 그들에게 최선을 다하면 갑이었던 공무원이
우리의 필요를 채워주실 것입니다. 그래 나는 을이다는 생각으로 대하기를 바랍니다.
2018-06-16 10:18

조르바

갑이란 단어를 어떤식으로 썻을지가 문제겠지요. 실제로 복지관 운영비 대부분이 지자체 예산에서 충당하고 복지관 감사도 공무원이 담당하고 있죠. 갑질을 하긴위한 갑이 아니라 관리, 감사 책임 주체의 위치를 갑으로 표현한 것이라면 큰 문제가 없을 것 같습니다.
2018-06-15 17:43

후루룩국수

마치 우리는 지자체의 하청업체 같다는 생각이 많이 듭니다.
2018-06-15 17:23

불머

안타깝지만....현실이...그러하니.ㅠ.ㅠ
2018-06-15 11:10

로빈후도

수고하세요
2018-06-15 10:59

버터버터

공무원이 갑이긴 하지만 을이 마음먹고 반란 일으키면 큰 일이 일어나겠지요
2018-06-14 16:38

나의가는길

민간위수탁의 태생적 한계라고 생각해요. 결국 돈이 어디서 나오냐의 문제겠죠.. 안타깝지만, 그렇기에 더 열심히 해서 그분들 생각을 바꿀 수 밖에는 없는거 같네요 ㅠ
2018-06-14 11:38

애비다

참, 씁쓸한 이야기이지만 현실이기도 하네요.
예전보다 많이 민관이 동등한 입장에서 사회복지를 실천하고자 하나..
지도점검을 받는 기관으로 어쩔 수 없는 부분이라고도 생각합니다.
2018-06-14 10:45

그래이스

사회복지하면서 늘 드는 생각입니다. 인식개선 꼭 필요합니다.. 본인들이 못하는 부분을 우리가 대신하고 있는데 참 서로 도우며 해야하는데..
2018-06-14 10:08

그래이스

사회복지하면서 늘 드는 생각입니다. 인식개선 꼭 필요합니다.. 본인들이 못하는 부분을 우리가 대신하고 있는데 참 서로 도우며 해야하는데..
2018-06-14 10:05

예지이준예준맘

지인이라 편해서 한말일 수 있는데 민원까지야...
항상 말조심해야겠다는 생각을 하게 되네요
2018-06-14 09:59

신사복

저도 그런생각을 하게됩니다.
자나깨나말조심..
2018-06-16 10:15
질문과 답변
번호제목등록자등록일추천조회수
1176실습일지 작성이 너무 어려워요 새글씨앗1eun132005:5801
1175운전 1종보통(수동) 취득중인데, 면허따고 바로 오토 .. 새글씨앗1Limez06-1905
1174글을 잘 쓸수 있는 방법은? 새글2씨앗1예진맘06-19018
1173지역아동센터 지원금 문의입니다. 새글5씨앗4다시시작함06-19051
1172지정후원금 남은 금액을 비지정후원금으로 용도변경.. 새글6씨앗5사랑 더하기06-19053
1171기분파 상사들..대처? 새글8씨앗2니베아퓨어06-181108
1170기관 홈페이지 제작은 어떻게 준비하면 좋을까요? 새글3씨앗1사르비엔06-17267
1169업무적 스트레스 새글6새싹1tea time06-153148
1168여성 성폭력상담센터에서 일하시는분 계신가요 새글씨앗2차푸06-15074
1167커뮤니티 케어에 대해 알고 싶습니다. 새글2씨앗2대초원06-15057
1166정신보건사회복지사에 대해서 새글5씨앗2leeho06-140107
1165후원자가 기부금영수증 끊은 것을 저희쪽에서 본인 .. 새글4씨앗3바구미06-14092
1164경기도 한 공무원으로부터 들은 말입니다. 새글23씨앗1j27906-133420
1163틔움버스 지원 새글9씨앗2명품06-122136
1162프로그램 새글6씨앗2dmswn128906-11093
1161선생님들 사회복지 윤리강령중 어떤것이 제일 중요..3씨앗1은빛206-100106
1160실습지도자 자격이 궁금합니다.6기관일반twinkle814106-092138
1159운전능력에 대해서 궁금합니다 _ 스타랙스와 모닝25씨앗1달빛피리06-090203
1158내년에 휠체어 수리 사업을 계획하고 싶은데요...3씨앗1code06-08065
1157사회복지사의 정치적 중립이 어디 있나요??7새싹2고고찡06-0801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