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사회적약자 자동차검사수수료 감면 안내

출처(제공)
교통안전공단

사회적약자 자동차검사수수료 감면 안내

 

 

인터넷 예약 할인 안내

교통안전공단 홈페이지에서 정기·종합검사 사전예약 및 결제시 수수료의 1,200원을 할인해 드립니다.

자동차검사 예약하기 (기준 2014년 6월)

사회적약자 수수료감면

교통안전공단 자동차검사소에서는 사회적약자를 대상으로 정기검사 및 종합검사시 정상수수료의 일정비율을 감면해드립니다.
(기타 감면사항과 합산 또는 중복되어 적용하지 않습니다.)

구비서류 미지참시 정상수수료가 부과되며, 수검 후 60일이내에 재방문해 주시면 감면액을 환불해 드립니다.

 

- 장애인

자동차검사수수료 감면안내 장애인의 대상자동차, 대상차종, 감면율, 구비서류 등의 내용 및 비고 리스트
구분내용비고
대상자동차
  • ‘장애인복지법’ 제 32조에 의한 등록장애인 본인 또는 세대별 
    주민등록표상 같이 기재되어 있는 보호자 (배우자, 직계존비속, 
    직계비속의 배우자, 형제, 자매)의 명의로 등록된 자동차 1대
  • 혹은, 장애인 본인 명의로 계약한 ‘여객자동차 운수사업법’에 의한 
    자동차대여사업자 또는 ‘여신전문금융업법’에 의한 시설대여업자로부터 1년 이상 임대한 차량으로 계약자 명의로 등록한 자동차 1대
장애인복지시설, 
장애인복지단체 등 자동차 제외
대상차종
  • 승용차
  • 12인승 이하 승합차
  • 1톤 이하 화물차
비사업용자동차 1대에 한함
감면율
  • 중증장애인 (1급-3급) : 50%
  • 경증장애인 (4급-6급) : 30%
-
구비서류
  • 장애인자동차표지판


- 국가유공상이자

자동차검사수수료 감면안내 국가유공상이자의 대상자동차, 대상차종, 감면율, 구비서류 등의 내용 및 비고 리스트
구분내용비고
대상자동차
  • 국가유공상이자, 5.18 민주화운동부상자, 고엽제후유의증환자
    (장애등급판정자), 독립유공자 등 국가유공자 본인과 주민등록표상 
    함께 기재된 가족 (배우자, 직계존비속, 직계존비속의 배우자, 형제, 자매) 및 공동명의로 등록된 자동차 1대
-
대상차종
  • 승용차
  • 15인승 이하 승합차
  • 1톤 이하 화물차 50%
비사업용자동차 1대에 한함
감면율
  • 50%
-
구비서류
  • 국가유공자자동차표지판 ※ 고엽제후유의증환자는 장애등급판정자로서, 보훈관서에서 발급한 확인원 지참
-


- 한부모가족

자동차검사수수료 감면안내 한부모가족의 대상자동차, 대상차종, 감면율, 구비서류 등의 내용 및 비고 리스트
구분내용비고
대상자동차
  • 한부모가족지원법 제5조에 의한 한부모 및 조손가족 명의로 등록된 
    자동차
-
대상차종
  • 전 차종
본인명의
감면율
  • 50%
-
구비서류
  • 한부모가족증명서
발급일 60일이내


 

- 자동차사고피해가족

자동차검사수수료 감면안내 국가유공상이자의 대상자동차, 대상차종, 감면율, 구비서류 등의 내용 및 비고 리스트
구분내용비고
대상자동차
  • 교통안전공단 “자동차사고피해가족 지원사업” 대상자의 본인 또는 
    주민등록을 같이 하는 2촌 이내의 혈족(배우자, 직계존비속, 형제, 
    자매) 명의로 등록된 자동차 1대
-
대상차종
  • 전 차종
본인명의
감면율
  • 50%
-
구비서류
  • -
-


 ​

(로그인 후 링크 확인가능합니다.)

 관련키워드
교통안전공단, 사회적약자, 자동차검사수수료, 장애인, 국가유공상이자, 한부모가족
공유하기
작성자

교○○

등록일
2014-06-30 13:12
조회수
9,382
뉴스/칼럼
번호제목등록일조회
61고속도로 장애인 통행료 할인,감면 축소검토1110-057,582
60강박장애 환자 절반은 20~30대 심리적 원인이 문제403-167,466
59사회적약자 자동차검사수수료 감면 안내06-309,382
582015년부터 활동지원 신청자격 단계적 폐지08-086,683
57안마원 편견, 규제에 피멍드는 시각장애인08-105,553
56(경향신문) 장애인 폭행한 장애인거주시설 종사자 검찰 고발08-184,803
55천안·아산 일부 장애인복지시설 운영 부실08-184,602
54사고 수년 뒤 스트레스 장애도 산재요양 대상08-185,558
53장애인종합판정체계 개편 소통 닫는 보건복지부208-224,977
52생활고 허덕이는 중증장애인 돌파구 없나08-223,559
51장애인콜택시 이용대상으로 임산부도 포함해야709-1111,513
50국가유공자·보훈보상대상자 장애인등록 허용09-223,750
49[장애인복지]출산-재임신 간격 1년 미만, 자폐아 출생위험↑09-263,827
48[장애인복지]서울시립 노원시각장애인복지관 개관 09-292,612
47성격구조의 진단적판단유보_낯설거나 묘한 기분이 느껴지면 망상이 더오르는 이..10-101,922
46DSM- Ⅳ 관련 기사 10-151,748
45일상생활동작능력(ADL)관련 기사 510-152,229
44ADHD 관련 기사 510-152,035
43신경안정제 관련 기사10-232,648
42인간의 사고체계이상_인터넷빠지면 뇌 전두엽 발달장애.. 이해와 판단력 낮춰10-252,722
41국가기관 장애인인식개선 교육 외면, 심각310-261,914
40교육부, 장애인인식개선교육 허위자료 제츌710-262,092
39삼성전자 더 편해진 안구마우스 아이캔플러스발표12-011,405
38국가기관도 ‘장애인 고용부담금’ 300인 이상 기업 공개102-031,050
37장애인연금 기초급여액 2,600원 인상203-251,101
36장애인주차구역 주차 방해하면 과태료 50만원104-131,435
35내일부터 장애인 주차방해하면 50만원…과태료 신설07-288,673
34지적장애인 감금에 장기매매까지 모의 무서운 10대 5명 검거108-311,657
33여자화장실 침입 지적장애인 무죄… 의식 없이 행동10-111,491
32도 넘은 ‘발달장애인=범죄자’ 낙인 찍기, '인권 무시'1601-11444

V-Bann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