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한국사회 차별 순위… 장애인→이주민→노인→여성 순

“한국에서 차별이 얼마나 심각합니까?”

 

국가인권위원회가 지난해 국민들을 대상으로 한국사회의 인권실태를 조사한 결과, 10명 중 7명이 한국에서 차별이 심각한 수준이라는 평가를 내놨다.

 

19일 인권위에 따르면 지난해 최초로 실시한 ‘2019년 국가인권실태조사’ 결과 한국사회의 차별 수준에 대한 질문에 ‘매우 심각’이 13.7%, ‘다소 심각’이 55.4%로 69.1%가 심각하다고 답했다. ‘별로 심각하지 않다’는 29.2%, ‘전혀 심각하지 않다’는 1.6%였다. 인권침해 심각성에 대해서는 54%가 ‘심각하다’, 46%가 ‘심각하지 않다’는 응답이 나왔다.

 

한국에서 인권침해나 차별을 많이 받는 집단을 묻는 항목에서 응답자들은 장애인(29.7%)을 가장 많이 꼽았고, 다음으로 이주민(16.4%), 노인(13.4%), 여성(13.2%) 순이었다. 인권침해나 차별을 당하기 쉬운 조건에 대해서는 빈곤층(29.6%)이 가장 많이 꼽혔고, 학력·학벌이 낮은 사람(18.9%), 전과자(16.2%), 비정규직(12.9%)이 뒤를 이었다.

 

과반수 응답자가 국내 차별·인권침해가 심각하다고 답했지만, 본인의 인권에 대해서는 대체로 존중받는 편이라는 반응을 내놨다. ‘우리나라에서 본인의 인권이 얼마나 존중받고 있다고 생각하나’는 질문에서 응답자의 71.3%가 ‘존중받는다’(매우 존중 3%, 존중받는 편 68.3%)고 답한 반면, ‘존중받지 못한다’는 응답은 28.7%(전혀 존중받지 못한다 2.3%, 존중받지 못하는 편 26.4%)였다.

 

응답자의 학력이나 소득 등 사회경제적 지위가 높아질수록 본인의 인권이 존중받는다고 답하는 비율도 높았다. ‘한국에서 전반적으로 인권이 얼마나 존중받고 있다고 생각하나’는 질문에는 응답자의 61.4%가 존중받는다(매우 존중 3%, 존중받는 편 58.4%)고 답했고, 38.6%는 존중받지 못한다(전혀 존중받지 못한다 2.4%, 존중받지 못하는 편 36.2%)고 응답했다.

 

국내 인권상황의 변화에 대해서는 긍정적 전망이 우세했다. 응답자의 62.4%가 한국의 인권상황이 좋아지고 있다고 평가했고, 나빠진다는 15.4%, 비슷하다가 22.1%였다. 인권위 주관으로 통계청이 지난해 8∼9월 수행한 실태조사에는 전국 성인 남녀 1만3077명이 참여했다. 인권위는 조사 결과를 향후 인권정책 기초자료로 활용하고, 앞으로도 매년 실태조사를 진행해 국내 인권 상황에 대한 기초자료를 축적할 예정이다.

 

 

(로그인 후 링크 확인가능합니다.)

공유하기
작성자

skd○○

등록일
2020-06-20 10:46
조회수
263

댓글 5

Gerus

장애인식이 변화되는 사회가되었으면 좋겠네요
2020-11-12 23:50  모바일에서 작성되었습니다.

차삭

이주민 보다 자국민인 장애인들이 더 차별을 받는다는 통계가 씁씁하네요.
2020-10-28 10:38

하나일

다양성이 인정되는 사회가 필요합니다
2020-10-26 22:58

전포짱돌

조금 더 나아가는 세상이되었으면 좋겠습니다.
2020-10-12 15:45

초이s

우리 사회도 열린 사고로 다양성을 인정해야 하지요.
2020-09-25 22:24
뉴스/칼럼
번호제목등록일조회
1974성격심리에 관심이 많아요. -‘무료강의’ MBTI검사로 자격지심·노이로제 등 성격.. 새글11-1752
1973자녀양육의 사각지대, 청소년부모3208-24455
1972[신청] 피치마켓 문학그림도서 별, 로빈슨크루소 배포 신청기관 모집607-16308
1971[모집] 시니어 기관 대상 함께하는 쉬운 금융 - 간편결제 편 도서 기부 신청107-10206
1970[신청] 피치마켓 리:북 16호 '물고기' 신청 기관 모집 안내207-07182
1969가치관 놀이 자료 706-23373
1968'시각장애인 접근 더 쉽게'…복지서비스 안내서 음성자료 배포 06-20215
1967한국사회 차별 순위… 장애인→이주민→노인→여성 순506-20263
1966시각장애인 이동권 보장 위한 안내견 환영 캠페인 시작 06-2066
1965노인학대 절반이 '친족'706-17194
1964만족도조사관련106-15326
1963국토부, 쪽방 등 비주택거주자 주거상향 지원사업 공모5201-30860
1962내년 노인 단독가구 월소득 148만원 이하면 기초연금 받는다 3712-241,113
1961'난방비 절감' 그린리모델링 사업 올해 1만1천가구 지원412-24401
1960치매전문케어는 인간의 공존을 위한 홍익실천의 학문이다!2012-13484
1959현장실습지도자 유권해석1412-13783
1958건치11-16208
1957늙었다 일한다 다친다 가난하다4010-281,382
19561년 일하고 그만둔 직원에 2년차 연차수당도 주라"는 고용노동부2410-281,366
1955폭력310-23241
1954[시민들도 알아야할 공익이슈] 성매매업종, 그 실체를 알려주마 1탄 / 카드뉴스1407-08724
1953충격적인 요즘 초딩들 첫.경.험 상태 ㄷㄷㄷ106-043,233
1952‘교회 다니면 승진’ ‘후원금 따라 근무평가’ 사회복지시설 직장갑질 백태6504-242,103
1951피치마켓 발달장애인 질병예방 독서 프로그램 참여기관을 모집합니다504-23527
19501차) 피치마켓의 쉬운글 독서학습지 RE:BOOK 무료 배포 신청을 받습니다.04-23402
1949경기도립정신병원 폐업밖에 대책 없었나1004-08573
1948전국 보건·복지 정보 한눈에 볼수있는 지역사회 통합돌봄 앱 만든다5003-121,243
1947'아동학대 의혹' 센터장이 복귀…불안에 떠는 복지시설 아이들6912-061,959
1946장애인공단, 내년 근로지원인 지원사업 확대 추진2812-031,302
1945장애인·노인 부양의무 굴레 사라진다! 내년 1월 기준완화412-03756

  • 안경수리전문점 제이테크
  • 우한폐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간염병 전염에방용 살균소독제 방역용품 소독장비 기계 도매 소매 가격 납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