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여성가족부, 시설 종사자 처우개선 전국연대 발대식

출처(제공)
복지tv
복지TV
여성가족부, 시설 종사자 처우개선 전국연대 발대식
데스크승인 2018.04.12  15:16:45 웰페어뉴스 기자 | huckleberr2p@naver.com  
      

지난 3일 서울여성플라자 국제회의장에선 여성가족부 시설 종사자들이 근로 처우개선을 요구하며 ‘여성가족부 시설 종사자 처우개선 전국연대’ 발대식을 가졌습니다.

여성가족부 시설 종사자들은 “동일한 서비스를 제공하지만 인건비는 다른 복지시설의 임금에 60%를 밑돈다.”고 설명했고 근무시간에 관련해서도 ‘3~4명이 24시간 365일 근무하고 있어 정부의 국정 과제인 ’일·가정양립‘이 불가능한 상황’이라고 말했습니다.

 

김영자 상임위원 / 전국이주여성쉼터협의회

3~4명의 상담원이 365일 근무로

일과 가정을 지키기 어려운 현실을 개선하여

바닥까지 추락한 상담원 자신의 인권과

생존을 지키고자 모였습니다

 

여성가족부 시설 종사자들은 사람이 사람답게 살아가는 가장 기본적인 요구”라고 말하며 발대 이유를 밝혔습니다.

 

 

오승환 회장 / 한국사회복지사협회

우리는 월급이

높아지길 원하는 건 아닙니다

우리의 처우개선 요구는 사람이 사람답게 살아가는

가장 기본적인 요구입니다

 

한편, 여성가족부 시설종사자 처우개선 세미나는 오는 6월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릴 예정입니다.

 

 

복지TV뉴스 조권혁입니다.

 

(로그인 후 링크 확인가능합니다.)

공유하기
작성자

사○○

등록일
2018-05-15 17:35
조회수
253

댓글 28

하나일

근무환경과 처우 개선이 이루지도록 함께 노력합시다
2018-06-01 10:09

썽이사랑해

처우개선은 사람답게 살기위한 요구라는 말씀이 와닿네요~ 모두들 힘냅시다~!
2018-05-25 10:51

HAPPYNC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2018-05-22 15:59

daniel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2018-05-19 15:17
뉴스/칼럼
번호제목등록일조회
1835[머니투데이]'수녀님'이 3살 아이 폭행..경찰 조사 중9708-30821
1834[KBS인터뷰] 김용진 2차관(기획재정부) `복지와 일자리 등 국민의 삶을 바꾸는 사람..7008-30568
1833"생활 어렵다" 300만원에 아기 팔아…15808-261,286
1832살충제 피프로닐, 한국인이 더 취약하다7608-201,267
1831내년 초등생 독감백신 무료 접종…1년 간격 중·고생 확대6308-201,387
1830어린이집·학교 급식 달걀 퇴출… 유통경로 모르는 교육당국 5908-171,520
1829바다에 빠진 차 안 노부부 구한 60대 철인과 시민들 9108-17810
182830시간 운전ㅡ 20분 배달제 ... 죽어가는 노동자들7208-17650
1827보육교사, 사회서비스공단 직접 고용으로 서비스, 처우 개선 기대12808-14832
1826폭염 기승 온열 질환자 1천 명 넘어…6명 숨져8508-061,285
1825곶감 빼먹듯 지원금 빼돌린 사회복지 법인 무더니 적발.....24008-051,488
1824님아, 65세를 넘지 마오 .. 황당한 복지, 서글픈 장애인들13608-04978
1823동결했던 건강보험료 내년엔 1∼3% 오를 듯... 인상 불가피4808-04697
1822김군자 할머니가 '세상 밖으로' 나오도록 용기 준 숨은 사회복지사8708-02732
1821다둥이, 국가가 키워준다고? 이런저런 조건에 혜택 쥐꼬리6807-31711
1820아이는 안 돼요 …늘어나는 '노키즈존', 여러분의 생각은?6207-29751
1819"증세없는 복지는 다 거짓..."비판9307-27754
1818'저출산 문제' 청년 실업뿐 아니라 직장인 야근도...7507-26833
18178월 공무원 공채·9월 육아휴직 급여↑10407-25750
1816안양시사회복지협의회-대부도관광호텔 업무협약 체결307-24892
1815약 내성에 대한 오해와 진실7207-24488
1814인생은 나눔일까요? 시한부 인생 기부 덕분에...4207-24495
1813권익위, 사회복지사 호봉 지침 개선 권고14807-21912
1812한국서 막힌 줄기세포, 일본이 가져다 키웠다07-20455
1811매일 장애인 여자친구 안아서 수업 데려다주는 남성307-20507
1810이런 부모는 어떻게 하는 게 좋을까요?4707-19423
1809공무원 1명 뽑을 때마다 17억씩 더 든다7407-19411
1808갈 곳 없는 환자는 복지시설 연결해줘요5307-18379
1807장마철, 지긋지긋한 무좀... 꼭 기억해야 할 6가지 생활수칙3907-14434
1806하이트진로, 사회복지기관에 이동차량 지원13707-14578

V-Bann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