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분류

여성

임신 안 될 때 점검해야 할 사항 11가지

출처(제공)코메디닷컴뉴스

요즘 초혼나이가 점점 늦어지고 있다.

남녀 모두 40세  혹은 50세를 넘겨서 만혼을 하는 사례들이 늘고 있다.

 

결혼나이가 늦어짐에 따라 고령임신을 피하기 힘들어진 요즘이다.

즉 출산율이 저조 되는 이유 중 가장 큰 요인으로 작용되고 있는 불임에 대해 잘 알아보고

계획임신을 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아이는 낳고 싶어도 생기질 않아 출산률이 낮아질 수 있는 부분을 간과하면 안됩니다. 

 

남성 건강의 최고의 나이는 24~27세(만 나이)

그 연령이 높아지면 아무래도 중장년 들어가므로 활동성 및 기능저하가 나타나기 시작한다고 합니다.

남성의 경우 (정액검사의 경우, 대체로 보는 3가지 항목)

호르몬의 2.5~ 8.3정도

분포 량은 1.5ml이상

활동성은 40%이상이 되어야 정상범주라고 본다.

 

여성건강측면

하복부가 차갑지는 않은지를 체크한다. (사례별 냉대하가 많거나 하는 경우 의심가능)

자궁내 지방성분(기름)이 차서 착상이 어려울 수 있으므로 이부분 체크하도록 한다.

영양공급 원활한지도 체크한다. 

->> 심한 다이어트로 인해 난자의 영양공급이 불균형할 경우, 난자의 능력이 저하될 우려 있다.

->> 심각한 경우 조기폐경(=조기완경)도 의심해볼 수 있는 문제가 숨겨져있을 수도 있다. 

 

연령이 높아지면 아무래도 여성건강측면이 저하되므로 이러한 경우 활발한 정자와 결합을 통해

임신율을 높일 수도 있다고 전문가들은 말한다.

 

아무리 냉동난자를 한다고 하더라도 여러 조건들이 열악하면 성공을 보장하기도 힘들어 진다고 하네요.

 

 

 


(로그인 후 링크 확인가능합니다.)

5

추천하기

0

반대하기
 이 저작물은 저작권 보호법에 의해 보호 받습니다.

첨부파일 다운로드

등록자바이올렛카라선생님

등록일2017-01-08 13:41

조회수1,215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밴드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댓글쓰기 소중한 댓글과 추천은 작성자에게는 큰 힘이 됩니다.
스팸방지코드 :

청풍

| 2017-01-11 15:32

추천하기1반대하기0댓글등록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바이올렛카라선생님

| 2017-01-13 09:58

추천하기1반대하기0댓글등록

남녀모두의 건강을 체크해보고, 가급적 생활편의가전(컴퓨터, 휴대폰, 전자레인지,,,)등의 이용은 줄이고
체온이 떨어지지않도록 만전을 기해봄도 좋은 방법이지 싶다.

생활편의가전에 의한 심각성을 생각 및 상상을 초월한다고 한다. 물론 판매자나 물품을 만들고 거래하는 사람들의 말은 다르지만, 불임클리닉을 다녀오신 분들의 이야기는 귀귀울일 필요가 있다.

간편식품으로 인한 환경호르몬들의 신체유입으로도 불임을 유발할 수 있다고 하니, 손수만든 조금은
맛이 없고 힘들더라도 본인조리음식으로 건강한 생활을 영위하는 것도 좋은 생활습관교정일 것이다.

생활이 어려워도 아이가 생기면 낳는다. 아이가 생기지 않는다는 점도 유념해야할 것이다.
사회적 구조가 그렇다고 하더라도 자신을 그리고 남편을 닮은 아이를 낳고 싶은 것은 엄마의 본능이자
욕구이다.

다살게

| 2017-01-13 20:22

추천하기1반대하기0댓글등록

좋은정보네요^^

카레라떼

| 2017-01-19 15:19

추천하기1반대하기0댓글등록

좋은정보 잘보고 가요~

번호제목등록일추천조회수
1794경유값 인상 무게 … 휘발유값의 90~125% 검토 12017.06.26121
1793하반기 사회복지 공무원 추가 채용에 학원가 분주 32017.06.234244
1792바이오메트릭스 장애인에게 또 다른 장벽.. 12017.06.222131
1791홀로 남겨질 남편에게 '밥 짓는 법' 알려주는 아내ㅠㅠ 2017.06.191137
1790'최저임금 1만원으로' 마트 노동자들 국회 앞 무기한 농성 12017.06.191140
1789[춘추관에서] 세종대왕·이순신도 청문회 통과 어렵다 2017.06.180167
1788야생진드기에 물려 숨진 60대 여성 2017.06.180229
1787서프라이즈' 혈당감지견 알파, 학생증 받은 감동 사연 2017.06.180105
1786아이에게 함부로 뽀뽀하면 안되는 이유12017.06.172309
1785보복운전의 심각성 다시 재조명12017.06.172146
1784아스팔트 위에서 태어난 아기.. 따뜻하게 안아준 경찰관2017.06.153184
1783'맹견' 도고아르젠티노, 집 탈출해 행인 공격.. 시민 3명 중경상2017.06.152242
1782런던 한복판 24층 임대아파트 큰 불... 최소 12명 숨져2017.06.153139
1781전기 누진세 개편, 진정한 서민용 정책인지 돌아봐야12017.06.15199
1780국민연금 2040년 적자 시작... 당초 예상보다 고갈 4년 빨라져42017.06.153163
1779취업도 힘들고 공부도 힘들고 결혼도 힘든데 저런 시어머니 계시면..212017.06.142164
1778정부가 약속한 ‘수어통역센터 중앙본부’, 초속한 설치 촉구2017.06.14391
1777연세대 폭발물' 범인은 25살 대학원생"22017.06.141155
1776서울 마포구 다세대주택서 불12017.06.114227
1775간호사나 경찰관처럼 야간에 교대 근무를 해야 하는 사람들은12017.06.115579
1774신한은행 임직원 사회복지시설에 PC 기부2017.06.113603
1773삼성전자, 사회복지사 대상 마음 건강 프로그램 실시22017.06.114578
1772문재인 대통령 복지 공약 총정리32017.06.106660
1771문재인 대통령 복지 공약2017.06.102180
1770실직 후 한강에서 발견된 고졸 20대가 부모님께 남긴 문자ㅠㅠ12017.06.102287
1769경찰, 홧김에 오피스텔 불 지른 50대 남편 구속영장2017.06.100210
1768배정남 '무한도전'과 한 번 더···이효리 특집 합류322017.06.094151
1767‘썰전’ 유시민 “사드반입 누락? 국방부 사조직 있을수도...”2017.06.093139
1766“5000만원 도박 빚이 9억원으로” 삼성 특채 장애인 스마트폰 8500대 ..2017.06.086193
1765빅뱅 탑 대마초! 사과할 기회마저 놓쳤다ㅡㅡ12017.06.034323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찾기

 
더나은복지세상 배너광고신청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