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시각장애인, 약을 구별할 수 없어서 위협이 있음에도 해결책 없어...

"시각장애인이 약을 구별할 수 없어 안전과 생명에 큰 위협"
반듯하게 네모난 약품 상자, 그리고 비슷하게 생긴 알약들을 시각장애인은 구별하기에 어려워서 잘못 복용하여 안전과 생명에 위협을 느끼기도 한다. 시각장애인의 약 보관법은 자신만이 아는 위치에 약을 두는 것이다. 감기약은 선반 위에, 소화제는 현관 서랍 위에. 그러나 이를 청소해주는 분이나 주변인이 정리한다고 한 곳에 모아두거나 놓아둔 장소를 잊으면 약을 구별할 수 없다. 그래서 잘못된 약을 복용하거나 유통기한이 지난 약을 섭취하여 부작용이 일어나는 것은 시각장애인에게 빈번하게 일어나는 일이다.


"약국을 뒤져봐도 시각장애인을 위한 장치를 찾기 힘들어... "
대형 병원 근처에 위치한 약국을 전부 찾아봐도 시각장애인을 위한 점자나 QR코드를 찾기 힘들다. 약국 20개 중에 1-2곳에서 발견한 점자나 QR코드가 있는 약은 1-2개 정도만 찾을 수 있다. 즉, 일반의약품을 포함해서 약상자와 약을 시각장애인이 구별하기 매우 힘들다.


"대학생도 금방 만드는 약상자에 QR코드..."
경희대학교 시민교육 학생들은 성북 시각장애인복지관에서 봉사를 하면서 그들의 약을 구별하지 못함으로 겪는 사연을 듣고 이를 해결하기 위해 발벗고 나섰다. 일반의약제품을 선정하여 QR코드를 직접 제작하고 QR코드를 실행하기 위한 홈페이지와 녹음을 했다. 시각장애인이 약 상자를 들고, QR코드를 찍기만 하면 사이트로 연결되어 녹음이 나온다. 녹음에는 약 이름, 목용 방법, 주의사항까지 세세하게 들을 수 있다. 시각장애인에게는 QR코드를 약상자에서 찾는 시간이 중요한 것이 아니다. 그들을 위한 장치를 필요로 한다.
약을 잘못 복용하는 것은 부작용 등 시각장애인의 안전과 생명에 큰 위협을 가한다. 이러한 필요성이 있고 이를 해결하는 방법인 QR코드가 있음에도 약 상자에 조치를 취하지 않는다.이러한 QR코드를 제약회사가 자체적으로 약 상장에 포함하거나 이를 규제하는 제도의 필요성이 촉구되는 시기이다.

 

(로그인 후 링크 확인가능합니다.)

공유하기
작성자

ill○○

등록일
2016-12-28 09:10
조회수
845

댓글 65

뉴스/칼럼
번호제목등록일조회
61피치마켓 발달장애인 질병예방 독서 프로그램 참여기관을 모집합니다204-23149
601차) 피치마켓의 쉬운글 독서학습지 RE:BOOK 무료 배포 신청을 받습니다.04-23127
59경기도립정신병원 폐업밖에 대책 없었나404-08249
58장애인공단, 내년 근로지원인 지원사업 확대 추진1812-03639
57[함께걸음] 여우각시별이 쏘아 올린 ‘혐오’, 가로막힌 정신장애인의 생존권711-12218
56장애인복지카드 재발급, 복지로 온라인으로도 신청가능1207-09373
55복지부, 장애인 건강주치의 312명 시범사업 실시506-03256
54장애인 등급제 31년만에 폐지 되었습니다.2703-081,185
53장애인들 착하고 성실한분들이 더 많은데 우찌 이런일이 생기나요!!25612-011,887
52솔&스토리 송년장애인 가요제 참가 신청서211-21693
51바이오메트릭스 장애인에게 또 다른 장벽..8606-221,502
50정부가 약속한 ‘수어통역센터 중앙본부’, 초속한 설치 촉구106-14546
49“5000만원 도박 빚이 9억원으로” 삼성 특채 장애인 스마트폰 8500대 빼돌린 사연6806-08578
48임용탈락 뇌병변장애인 '희망' 준 판결10512-28991
47장애인 거주시설 이용자 '내 방 갖는 게 소원'11312-281,020
46시각장애인, 약을 구별할 수 없어서 위협이 있음에도 해결책 없어...6512-28845
45‘염전·축사 노예’ 등 장애인 인권침해 예방 영상 배포3912-271,162
44[벼랑끝 약자들] '우리도 일할 수 있어요' 편견에 우는 장애인6912-271,204
43장애인고용공단-서브원, '자회사형 장애인표준사업장' 설립 추진3711-25652
42장애인 주차구역에 주차하면 과태료 50만원10-04400
41장애인의 희망사다리, 스웨덴 사회적기업 '삼할'09-29531
40사망시 평균연령, 자폐성 장애 가장 낮다2409-28964
39중증장애인자립센터 예산 삭감 안돼1509-20585
38일본 장애인 시설 칼부림 괴한 자수 '장애인 없어져야' 45명 사상2107-261,345
37잇따른 조현병 환자 범행... 관리 강화해야 vs 자활이 우선1206-05852
36장애아 치료하려면... 병원 전전 재활 난민06-02606
35SKT, MWC2016에서 시각 장애인용 점자 스마트워치 최초 공개02-16446
34국제적인 지적장애인 정보 접근 노력02-16384
33요양시설 입원중이던 지적장애인 하천서 숨진 채 발견1302-16403
32학부모들 요구에 지적장애인 학생 퇴학시킨 고등학교302-14658

V-Banner